국제전화
흐림 북경 2°C / 10°C
대체로 흐림 상해 11°C / 17°C
대체로 맑음 광주 21°C / 28°C
맑음 연길 -8°C / 3°C
맑음 심천 21°C / 26°C
흐림 소주 10°C / 18°C
대체로 맑음 청도 2°C / 17°C
맑음 대련 1°C / 15°C
맑음 서울 3°C / 15°C
맑음 평양 0°C / 13°C
맑음 동경 9°C / 15°C

지적질...

샬론 | 2018.10.06 13:16:45 댓글: 15 조회: 1326 추천: 3
분류넋두리 http://bbs.moyiza.com/family/3734179
지적질 하지 말아야 합니다. 그게 뭐가 어찌 되었건...

한족학교 다닌 지인동생이 한국 갔는데 한글 전혀 모른 상태에서 한글 첨부터 힘들게 공부했더라는...위챗에 한글 꾸준히 올리는데 띄어쓰기부터 맞춤법 모두 서툴다.그러나 제 입장에 봤을땐 정말 큰 진보인데...저도 한글 잘하는게 아니라서...

조선족학교에 다닌 공동의 지인이 댓글에 너 한글 왜 이렇게밖에 못해? 라고 달았더라는...

지인동생 분노가 치밀어 둘이 전화에 감정싸움하고 이내 절교했더라는 후문이...

잘못은 지적질 먼저 한 사람이라 생각합니다...

남에게 지적질하는 순간 그게 배로 되서 나한테 돌아오는법인데...

지적질 정말 나쁜것...

그러나 이런건 지적질 아니라 생각합니다~

새치기 하는 사람 제지하는것처럼 나쁜 행동이나 언행을 만류하는 모든 건 지적질이 아니고 정의로운 것이라 생각합니다

또 엉뚱한데로 튈까 이만 적고 고수님들의 의견 들어보겠습니다~
추천 (3) 비추 (0) 선물 (0명)
IP: ♡.214.♡.179
봄봄란란 (♡.97.♡.147) - 2018/10/06 15:04:46

맞지요.함부로 지적질 하지 말아야 죠.

샬론 (♡.66.♡.130) - 2018/10/06 22:06:41

그래야는데 많은 사람들은 자신이 한 말이 쓰잘데없는 지적질이라는 걸 몰라요...

ISO100 (♡.119.♡.84) - 2018/10/06 16:01:14

잘못한것 적당히 지적해주는갓도 필요하지요

샬론 (♡.66.♡.130) - 2018/10/06 22:08:51

선의의 귀띔정도나 타인이 정말 몰라 정보 공유하는것은 당연하다고 생각하는 반면 남이 받아들이기에 거북한 이야기는 도지난 지적질이라 생각될 때 많아요...

TENSHI (♡.212.♡.221) - 2018/10/06 16:06:55

한족학교 다녔으면 리해하는데 조선족학교 다니고 철자 맞춤법 형편 없으면 너무 짜증나요
전에 소개 받은 사람 작년을 장년 우아하다를 우와화다 등등 ... 첨에는 오타인가 했는데 매번 이러니 대화하기 싫어져요.
한방에 맛이 확 갑니다 ㅎㅎㅎㅎ

샬론 (♡.66.♡.130) - 2018/10/06 22:10:46

어른 다 되서 배우는 언어는 당연히 어렵고 서툴고 매끄럽지 못하는게 대다수이죠...그럼에도 오타를 넘어 맞춤법 엉망이면 보기는 그렇죠~~

산들420 (♡.34.♡.89) - 2018/10/06 16:21:34

지적질한 문제가 아닌거 같습다.한족학교를 다닌것을 아는 친구가 한국어를 이리 못하니 라고 한 것은 그냥 그 사람이 인성이 문제가 있는것입다.님은 진보가 있다고 생각하고 그 사람은 비웃고~~지적질이 아니라 비뚤어진 사람이 비웃은 겁니다.그런 사람은 절교하는게 맞습다.자신이 뭘 잘못했는지도 모를겁다.

샬론 (♡.66.♡.130) - 2018/10/06 22:13:41

그죠...어른 되서 배우는 언어는 서툴고 맞춤법도 애들이 배우는것처럼 그리 매끄럽지 못하는건 이해해줄수도 있으련만 말이 독하더라구요...

양얏 (♡.38.♡.228) - 2018/10/07 02:08:31

예의를 갖춰야한다고 생각됩니다~ㅎㅎ

아직 많이 부족해 보여도 지적질보다 격려해주는 게 우선인 사람이 마음에 들어요.

샬론 (♡.66.♡.130) - 2018/10/07 14:26:47

한사람의 인성이 보이는 순간이죠...

어찌 사람들의 타인의 흠만 보이고 자기 들보는 안보이는지말이죠

nada77 (♡.214.♡.35) - 2018/10/09 10:41:51

글에 주인공처럼 맞춤법이던 철자던 틀리면서도 우리말로 글을 적으려 한다는게 얼마나 보기좋은데...저럴땐 못한다가 아니라 너 우리말 많이 늘었다고 칭찬을 해주고 틀린 철자나 맞춤법을 알려주면 좋으련만...첨엔 서툴지만 그렇게 하나하나 익혀가다 보면 나중엔 잘하게 되여있는거죠.저는 한족학교를 다녀서 우리말이나 글을 모르다 후에 공부해서 우리말이나 글을 사용하는 모습을 보면 그렇게 칭찬을 해주고 싶어요. 내 민족 언어를 잊지않고 열심히 공부를 하는 모습이 얼마나 박수를 받을 일인데...

샬론 (♡.66.♡.43) - 2018/10/09 21:48:03

우리 말 하는게 자랑스럽죠~ 그게 서툴다고 해도 하다보면 좋아지는건데말이죠...

꿀꺽끌꺽 (♡.36.♡.44) - 2018/10/19 12:28:48

다른 가정 상황도 일방적인 측면 글로 보고 서슴없이 리혼 하라고 말씀드리는건 지적이 아닌가요?

샬론 (♡.104.♡.96) - 2018/10/21 10:20:29

글 올려 조언 요청하면 자기 생각 피력하는건 지적이 아닌것 같은데요~글쎄요~

깨끗한빗자루 (♡.92.♡.79) - 2018/10/23 18:12:33

앞뒤도 모르는 지적질에 죽는사람도있다는

20,785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크래브
2017-10-31
3
4481
조금더가까이
2018-11-14
0
125
SSEM
2018-11-14
0
115
천년바위섬
2018-11-13
5
850
들꽃친구
2018-11-13
1
787
고독한산중
2018-11-13
5
1203
All인
2018-11-13
3
678
초봄이오면
2018-11-12
1
1196
고독한산중
2018-11-12
3
1386
고독한산중
2018-11-12
1
867
스타빡
2018-11-12
1
774
버드나무골
2018-11-12
12
1221
조금더가까이
2018-11-12
10
1030
고독한산중
2018-11-12
1
1490
고독한산중
2018-11-11
0
1953
SSEM
2018-11-10
2
887
고독한산중
2018-11-10
4
1554
퍼런바위
2018-11-10
3
525
럭키와써니럭키와써니
2018-11-09
1
1249
조금더가까이
2018-11-08
5
1149
하항항
2018-11-08
3
1466
8호선
2018-11-08
4
1496
화이트블루
2018-11-08
3
1039
블루쿠키
2018-11-08
1
1091
띠띠뿡뿡
2018-11-06
0
1609
양얏
2018-11-06
8
1534
다시내게로
2018-11-05
5
1307
jinmei0313
2018-11-05
0
12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