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전화
소나기 북경 11°C / 16°C
흐림 상해 15°C / 23°C
대체로 흐림 광주 23°C / 29°C
흐림 연길 2°C / 16°C
부분적으로 흐림 심천 23°C / 29°C
소나기 소주 15°C / 24°C
흐림 청도 11°C / 20°C
거센 바람 대련 8°C / 12°C
소나기 서울 10°C / 12°C
비 평양 7°C / 10°C
맑음 동경 14°C / 20°C
주간 베스트 월간 베스트 3개월 베스트 베스트 게시물
꽃배달 한국, 중국 전지역배송

잠시 쉬어가라 는듯이야..

dirtyvibe17 | 2017.09.17 07:13:28 댓글: 2 조회: 332 추천: 2
분류좋은글 http://bbs.moyiza.com/goodwriting/3460435
내가 혼자라는걸 인지하고 받아들이는데는 꽤 많은 시간이 걸렸다.
항상 누구에게 의지하고 싶었고 의지할 상대를 찾아 다녔다.
온 마음을 상대에게 다쏟아 붓고 기대고 기대했다.
그러면 그럴수록 나는 더 외로워지고 상대는 힘들어하고 떠나기도 하고,
친구도 부모도 연인도 항상 누군가가 곁에 잇지만 나는 늘 혼자라는걸 받아들이고
나서는 조금 더 씩씩해졌다.
궁상맞고 구질구질 하다고 손가락질 하는 사람도 더러 있지만,
나는 지금의 내모습이 너무 좋다.
이제 누군가를 사랑할때에도 다름을 인정하고 적당히 서로 나누며
기쁜일 슬픈일 서로 지치지 않을만큼 기대고
또 나에게 기댈수있는 씩씩한 사람이 된것 같다.
내어깨에 기대세요
추천 (2) 비추 (0)
IP: ♡.161.♡.52
tom222 (♡.212.♡.53) - 2017/09/20 01:18:13

맞는말입니다

서해바다55 (♡.54.♡.36) - 2017/10/09 13:48:26

그렇지요 나를 더 강하게 만드는것이 최종 남는것입니다

55,110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옥란화
2009-02-23
1
31896
흑룡강소녀
2018-04-22
0
13
흑룡강소녀
2018-04-21
0
33
흑룡강소녀
2018-04-21
0
26
달콤미니
2018-04-20
1
108
리챠드기어
2018-04-20
2
73
한송이2017
2018-04-19
1
92
haidexin72
2018-04-18
2
107
사람다운
2018-04-18
0
71
산동연대
2018-04-16
3
140
흑룡강소녀
2018-04-14
2
149
흑룡강소녀
2018-04-14
1
110
바다79
2018-04-14
1
119
흑룡강소녀
2018-04-13
1
90
haidexin72
2018-04-13
2
179
흑룡강소녀
2018-04-12
2
98
잣송이
2018-04-12
3
170
흑룡강소녀
2018-04-11
2
160
흑룡강소녀
2018-04-11
2
57
흑룡강소녀
2018-04-10
4
137
흑룡강소녀
2018-04-10
2
80
설레이는그대
2018-04-10
3
224
우리아가들888
2018-04-10
3
175
우리아가들888
2018-04-10
4
194
우리아가들888
2018-04-10
3
133
흑룡강소녀
2018-04-09
2
102
흑룡강소녀
2018-04-09
3
130
흑룡강소녀
2018-04-08
2
1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