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전화
맑음 북경 -4°C / 10°C
대체로 흐림 상해 10°C / 14°C
부분적으로 흐림 광주 17°C / 23°C
대체로 흐림 연길 -7°C / 2°C
부분적으로 흐림 심천 20°C / 25°C
대체로 흐림 소주 8°C / 14°C
맑음 청도 -2°C / 12°C
맑음 대련 -2°C / 11°C
맑음 서울 1°C / 11°C
맑음 평양 -3°C / 8°C
흐림 동경 11°C / 16°C

떠나고싶다

어둠가르는별빛 | 2017.10.16 20:26:54 댓글: 6 조회: 450 추천: 1
분류자작시 http://bbs.moyiza.com/goodwriting/3478202
어린 시절의 꿈도

먼 발치에서 바래져가고

사랑찾아 방황했던

긴 터널의 숨막힘도

이젠 다 내려놓는다

열매들을 향한 궁금증과 희망도

다 포기하고싶고

여론과 비방에 맛서서

헤매이고 서성이던

바다를 메운 눈물도

이제는 메말라간다

가시던 울엄마의

나를 위한 간절한 배려들을

이제야 알았는데

나는 왜 가는 순간까지도

세상과 사람들에게

또 많은 무거운 짐과 무게들만

남겨야 하는지

어쩌면 그 많은 수수께끼를

알려주려고

지금까지 살려주셨을지도 모른다는

수천갈래의 생각들로

자신을 위로해보지만

그래도 떨쳐버릴수 없는건

함께 심은 나무와 열매에

조금만 더 물주고싶은

또다시 살아나는

내안의 간사한 욕심들

영 혼 육은 서서히 지쳐만가고

그곳으로 갈수 없는 나는

이제 세상을 향한

모든 미련과 열망을 버리고

처음되시고 나중되신

나의 참터를 찾아

조용히 조용히

떠나고싶다......
추천 (1) 비추 (0) 선물 (0명)
IP: ♡.12.♡.113
haidexin72 (♡.183.♡.78) - 2017/10/17 12:45:15

이 역시 욕심이니라!
이 역시 사치한 꿈이니라!

어둠가르는별빛 (♡.12.♡.137) - 2017/10/17 19:11:29

그러게요 휴ㅠㅠㅠㅠㅠㅠㅠ

널위한선물 (♡.36.♡.164) - 2017/10/17 18:39:28

좋은글 잘보고 갑니다. 점수도 받아가구요

어둠가르는별빛 (♡.12.♡.137) - 2017/10/17 19:11:52

감사합니다.

잊혀진향 (♡.54.♡.226) - 2017/10/22 00:35:58

때가 되면 다 떠나게 돼 잇어요 사는동안 경험해보는거죠. 이것저것..

어둠가르는별빛 (♡.12.♡.139) - 2017/10/22 00:39:55

그러게요.단지 너무 오랜 시간동안 삶도 꿈도 희망도 잃고살아서,그때가 그냥 쉽게쉽게,빨리빨리 왓으면 참 좋으련만,


피할수가 없네요.


남들은 이좋은 세월에 오래오래 살고싶은게 꿈일지도 모르지만,때되면 구질구질 더 아프기만 하고,주위사람 피말릴가봐 두렵기만 한 마음...


의욕도,취미도 이젠 다 반갑지가 않고...

가슴이 컥컥 막혀서,숨을 쉴수가 없네요.


ㅠㅠㅠㅠㅠ,죄송해요.

55,776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옥란화
2009-02-23
1
33110
미타마을보살
2018-11-08
0
82
미타마을보살
2018-11-08
0
77
미타마을보살
2018-11-08
0
64
별꽃별
2018-11-08
1
85
별꽃별
2018-11-08
0
77
별꽃별
2018-11-08
1
114
별꽃별
2018-11-07
1
121
별꽃별
2018-11-07
0
96
별꽃별
2018-11-07
0
117
미타마을보살
2018-11-07
1
72
미타마을보살
2018-11-07
2
126
미타마을보살
2018-11-07
0
58
haidexin72
2018-11-06
0
135
산동연대
2018-11-06
2
104
믿거나말거나
2018-11-06
0
132
누룽지83
2018-11-06
0
88
쓸쓸한계절
2018-11-06
0
63
쓸쓸한계절
2018-11-06
0
107
누룽지83
2018-11-05
0
98
haidexin72
2018-11-04
0
138
미타마을보살
2018-11-04
0
77
미타마을보살
2018-11-04
0
72
haidexin72
2018-11-04
0
103
미타마을보살
2018-11-04
0
59
누룽지83
2018-11-04
0
90
누룽지83
2018-11-04
0
59
누룽지83
2018-11-04
0
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