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전화
대체로 흐림 북경 25°C / 32°C
부분적으로 흐림 상해 27°C / 32°C
부분적으로 흐림 광주 27°C / 31°C
맑음 연길 24°C / 33°C
대체로 흐림 심천 27°C / 30°C
부분적으로 흐림 소주 27°C / 33°C
비 청도 26°C / 28°C
대체로 흐림 대련 25°C / 30°C
대체로 흐림 서울 27°C / 34°C
흐림 평양 23°C / 33°C
대체로 흐림 동경 27°C / 35°C

생각병

hay15 | 2017.09.24 23:08:57 댓글: 5 조회: 1164 추천: 2
분류30대 공감 http://bbs.moyiza.com/sympathy/3465776
항상 잠자기 한시간 전이면 밀려오는 공허함, 현실과 미래와 과거를 매일 돌아보게 되는 이 시간이네요

바쁘고 다그치는 일상이 끝나고 딱 잠자리에 들때면 참 부질없는 생각으로 한시간은 무조건 보내야 직성이 풀리네요

그러면서 문뜩 이런 생각이 들더라구요

인간의 하루를 일생으로 치면 아침에 태어나서 눈을 감으면 황혼기가 되는 구나 그런데 과연 나는 그 하루를 충실하게

보낸것인가...나는 항상 시간이 없어서 여유가 없어서 그래서 이걸 못하고 저걸 못하고 하며 핑계를 댔지만 늘 시간이 무한한것처럼

행동을 했구나..

어젠 드라마 내용에 빠져 한시간을 이상한 상상으로 , 그저껜 친구와의 불화로 또 신경쓰여 많은 시간을 허비하고

언제부턴가 나이가 먹으면서 멍때리는 시간도 많아지고 생각도 참 늘어나게 되네요 생각병인가 ...



추천 (2) 비추 (0)
IP: ♡.50.♡.235
카멜레온꽃카멜레온꽃 (♡.239.♡.66) - 2017/09/25 09:00:23

멍때리기 잘하는것도 능력입니다
멍때리기 연습이 필요한 사람도 있답니다

몽상과 사색은 정신을 정처없이 돌아다니게 만들어줍니다,이때문에 복잡한 문제를 가지고 있을때 혹은 창조적인 해법과 아이디어를 필요로 할때 놀라운 결과를 얻을수 있습니다.

아인슈타인,다윈,니체를 성공하게 만든 2시간의 법칙

웟애버 (♡.20.♡.175) - 2017/09/25 09:44:16

망때릴 시간이 잇다는건 시간적 여유가 잇다는 말임다

aileve (♡.146.♡.224) - 2017/09/25 09:45:02

30대 전까진 그렇게 시간이 안 지나더니 30대 후부터는 진짜 세월이 류수란 소리가 이런거구나 싶네요 ..
저도 요즘 한가하면 먼저떠난 친구들 , 친척들 생각도 나고 그러네요 ...
가족들한테도 뭔가 많은걸 해주고픈데 , 그것도 생각처럼 안되고 ,,그럼 또 허무함이 밀려오고 ...
후회하지 않기위해 노력하고 잇는데 , 사람인생이란게 어디 그렇게 호락호락 합니까 ....
잡생각을 없애기 위해 ,핸폰게임도 해보고 , 운동도 하면서 달래고 잇네요 ...ㅋㅋ

화룡투도 (♡.95.♡.246) - 2017/09/26 09:54:18

자꾸 뒤돌아보면 소침해지고 자신심이 없어지고 우유부진 할 때가 많습니다.
며칠 고려해서 이거다하면 계속 찔러 나가는 게 좋습니다.
일정한 시간 지난다음 다시 뒤돌아 보고....

속이 좁고 쫑한 사람들이 자기 생각 많이 합니다.
물론 겉으론 호탈한 같아도 속이 쫇은 사람이 대다수 입니다.

나쁜 점만 있는 게 아니구 이런 과정에서 사람이 크지요...

jcxremnant (♡.13.♡.54) - 2017/09/26 14:16:47

생각이많고 근심걱정이 많드는것은 책임성이점점 커간다는애기죠 다만 그런생각에 푹빠지지 마시고 도전하는동기로 바꾸시면 좋을거 같습니다. 암튼 힘내시기 바랍니다.

29,371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다가온인연
2009-10-13
0
62415
봄봄란란
2018-06-11
5
1127
핸디맨남자
2018-06-11
10
822
소박하고작은꿈
2018-06-11
4
868
새날맞이
2018-06-10
3
1131
쫑긋쫑긋
2018-06-10
2
460
조금더가까이
2018-06-10
6
1014
http
2018-06-10
3
620
소박하고작은꿈
2018-06-10
2
455
조금더가까이
2018-06-09
3
852
앞을봐요
2018-06-09
3
902
허옥자
2018-06-09
3
651
우부장
2018-06-08
5
653
우부장
2018-06-08
4
445
소박하고작은꿈
2018-06-08
1
650
디올시아
2018-06-08
4
964
핸디맨남자
2018-06-08
5
963
매미맴맴맴맴
2018-06-08
0
432
소박하고작은꿈
2018-06-08
1
577
봄봄란란
2018-06-08
0
463
조금더가까이
2018-06-07
5
1523
희망속에서
2018-06-07
1
502
여제n궁
2018-06-07
3
661
조금더가까이
2018-06-06
3
723
봄봄란란
2018-06-06
5
700
여제n궁
2018-06-06
3
1178
핸디맨남자
2018-06-06
13
1543
nvnv888
2018-06-06
4
9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