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전화
맑음 북경 5°C / 20°C
소나기 상해 17°C / 20°C
부분적으로 흐림 광주 22°C / 27°C
대체로 맑음 연길 1°C / 16°C
대체로 맑음 심천 22°C / 27°C
소나기 소주 16°C / 21°C
흐림 청도 10°C / 21°C
대체로 흐림 대련 11°C / 19°C
대체로 흐림 서울 7°C / 19°C
대체로 흐림 평양 5°C / 18°C
맑음 동경 10°C / 20°C

벤또...

미래양 | 2018.06.22 00:05:29 댓글: 7 조회: 755 추천: 4
분류30대 공감 http://bbs.moyiza.com/sympathy/3659817
요즘엔 자려고 누으면 옛날 생각이 자꾸 남다
그엣날 소학교다닐때는 요즘처럼 무슨 급식이란게 어딨슴다 ?
벤또르 다 싸가지구 다니지 학교르
아침에는 눈뜨므 오늘에 햄새르 머 쌋는가 눈알 히뜩 거리메 살페보구
내좋아하는 인자고기랑 감제체랑 이런게므 기분이 빵긋- 더 좋을땐 빨간썅창으 이십오전자리 그거 칼루 오려서 기름에 달딜 티와서 닭알채하구 넣어주므 정말 좋치믄 .
특히 추운겨울에느 벤또르 가제가므 인차 식어서 차가운밥이되지
그래서 3번째시간이 끝나므
벤또 싸가지구오는애들은 하나둘씩 난료위에다가 벤또르 올레놓치므
여게서 눈치빠르므 좋은자리에 놓아야 나중에 먹을때 밑에 노릇노릇하게 까마치생긴밥으 먹지믄
4번째시간이 끝나구 종이울리자마자 밥으 먹겠다고
남자애들은 바빠서 뻰또르 막 들어가갰는데 따가바서
팔쏘매르 앞을르 당겨서 벤또르 들구 마구마구 제자리로 띠어감
아따가라 아아! 아씨베 팔소매 탓다 하메 소리치므 새까마케 탓지므 ㅋㅋ
벤또먹을때두 또 끼리끼리 가치먹는그릎이있지
나는 아직두 생각나는게
김치닦개르 난료에 덥혀서 먹을때 그게그리맛있던지 그냥 닦을대랑 다시 난료에 따갑게 덥힐대 또 맛이틀림다
벤또두보므 제마다 다름
어떤애들은 완전 애기들것처럼 쬬꼬만벤또
남자애들은 완전 큰벤또
나는 작은건 간에기별이안가서 중간쓰름한걸루 싸감다
그것두 어떨댄 모잘라서 집에와서 씩씩거리므 그담부터 밥으 쌀때 꿍꿍 눌러서 더마니 넣어주지므
ㅡ그때느 왜 그리 밥이맛있던지 별거아닌데드
벤또디먹어그런지
난집도 가찹은데 벤또에 밥먹기위해서 씨갔지므 집가먹어두데는거
그담에 후에 중학교부터느 아예
벤또 싸가지구가서 세번째시간에 다 퍼먹슴다
선새 말하다못해 마지막엔 그냥 먹게 나둡디다
다먹구나므 그벤또들구 정심에 집가서 밥먹슴다
지금셍각하므 웃김다
왜 그리먹어두 배고팠던지 씽치처럼 ㅋㅋ
지금 벤또에 밥사들구 밖에나가먹으므 맛있을까?

나느 인자고기르 젤 좋아했슴다
지금은 먹어래두안먹슴다
추천 (4) 비추 (0) 선물 (0명)
IP: ♡.231.♡.96
쌍두사 (♡.70.♡.33) - 2018/06/22 01:37:54

ㅋㅋㅋㅋ 미래양님 학교때 공부 못햇죠?
우리때는 공부못하는 애들이 뒤에서 세번째 시간에 벤또밥으 먹엇슴다 ㅎㅎㅎ
마지막 시간에 난로위에 벤또 조롱조롱 놓는데 제일 밑에 놓은 벤또는 가마치 들어앉구요 제일 위에꺼는 어떨땐 잘 안 덥혀지구 ㅎㅎ 특히 감자채벤또에서는 냄새가 완전 기딱햇지무 ㅎㅎ

전쟁같은삶 (♡.7.♡.7) - 2018/06/22 06:30:46

3째 시간에 벤또 먹다니..
미래양님 반에서 꽤 쌀개갰슴다 ㅋ

섹시고양이 (♡.125.♡.117) - 2018/06/22 06:48:12

히들이랫지? 반에서 ㅋㅋㅋ 그리고 엉뚱한 짓도 잘하고..

호빵 (♡.27.♡.155) - 2018/06/22 08:18:24

그래서 책가방과 안에 책들이 벤또에서 새나온 챗물에 절어서 얼룩덜룩 색감이 곱앗지무..ㅎㅎㅎ

카멜레온꽃카멜레온꽃 (♡.239.♡.66) - 2018/06/22 08:51:35

석탄 퍼넣는 삽으로 벤또를 꺼내다가
마깥지 않으면 그 삽들고 남자들과 쌈도 하고
삽이 날아가면 교편대 날아가고 ...

포우티라...

지금 심정이 누구를 두드려팼으면 속 시원할것 같아서 ...
ㅋㅋㅋ

야명주 (♡.27.♡.3) - 2018/06/22 09:06:43

난로에다 양파랑 구워먹으면 맛있었죠.

부평cho (♡.123.♡.90) - 2018/06/25 15:44:51

이글보고 지금 제일먼저 떠오르는것은 김치볶음채가 타던 냄새.

29,558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다가온인연
2009-10-13
0
63478
길에
2018-07-27
8
915
야명주
2018-07-27
14
2001
핸디맨남자
2018-07-27
6
530
핸디맨남자
2018-07-27
2
841
핸디맨남자
2018-07-26
5
808
조금더가까이
2018-07-25
12
964
핸디맨남자
2018-07-24
5
1053
말가죽인생
2018-07-24
2
900
독산
2018-07-24
2
930
길에
2018-07-23
3
1084
핸디맨남자
2018-07-22
7
939
할리혜성전사
2018-07-21
9
1444
조금더가까이
2018-07-21
11
1259
백양로
2018-07-18
5
854
닭알지짐
2018-07-18
10
2693
야루쨩
2018-07-18
4
1931
개선자
2018-07-17
5
1527
핸디맨남자
2018-07-13
4
1403
o까도녀o
2018-07-13
4
1409
십년후모습
2018-07-13
3
1889
독산
2018-07-13
2
1047
핸디맨남자
2018-07-13
5
905
돈많은백수
2018-07-12
12
2034
독산
2018-07-12
0
1257
봄봄란란
2018-07-12
0
721
조금더가까이
2018-07-11
8
1244
냥냥고냥이
2018-07-11
2
10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