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전화
부분적으로 흐림 북경 -6°C / 10°C
맑음 상해 2°C / 12°C
맑음 광주 10°C / 20°C
맑음 연길 -10°C / 0°C
맑음 심천 12°C / 20°C
맑음 소주 2°C / 11°C
맑음 청도 -3°C / 8°C
맑음 대련 -4°C / 6°C
맑음 서울 -2°C / 5°C
맑음 평양 -8°C / 2°C
소나기 동경 1°C / 11°C
주간 베스트 월간 베스트 3개월 베스트 베스트 게시물
꽃배달 한국, 중국 전지역배송

독서 좋아하시는 분들~

부코푸 | 2018.02.28 16:36:43 댓글: 14 조회: 871 추천: 2
분류40대 공감 http://bbs.moyiza.com/sympathy/3565353
저희 한국본사는 분기마다 회사에서
빅데이터, 경영을 바꾸자;
차별화의 법칙;
구글의 아침은 자유가 시작된다;
어떻게 질문 할것인가
뭐 경영서적 필독서 10권을 구입하고 각자 독서 후
"본깨적"이라고 해서 <본것,깨달은 것, 적용할것> 세가지 내용을 정리하여
독후감을 써 전사 공유하는데, 저는 工具书、说明书、自传、经营学书籍를
엄청 싫어하는 일인이라 완전 고통입니다.


저는 인생에 도움이 않될거 같은 철학적인, 인생을 논하는 책을 좋아하고
예리하게 인간의 본성을 꿔뚫어 끄집어내는 소설을 많이 읽는 편입니다.

저희 본사 대표님이 독서를 엄청 좋하셔서 본인이 읽으셨던 책중에서
제가 좋아할만한 책으로 선물하시고, 한국 출장갈때만다 서점에 들리기에
요즘은 한국책을 많이 읽는 편입니다.

오늘은 공지영의 "고등어"라는 장편소설을 읽었습니다.^^
저는 공지영이 민감하고,예리하고 통찰력이 있어 좋아합니다.

독서 좋하시는 분들 작가나 좋은 책 추천해 봅시다.

저는 오늘 한국책 구입 가능한 분들께 조정래 선생님의 "태백산맥" 추천합니다.

추천 (2) 비추 (0) 선물 (0명)
IP: ♡.34.♡.24
szs750516 (♡.201.♡.221) - 2018/02/28 17:00:16

어렸을때 철학이 뭔지? 왜서 철학이란 학문이 있는지? 썩 이해가 되질 않았거등요. 마흔이 넘어서야 철학, 종교 이런 것들이 마음에 와닿기 시작하드라구요. 철학이 인생에 큰 도움이 된다고 생각하는 일인입니다.

부코푸 (♡.34.♡.24) - 2018/02/28 17:28:15

그쵸,저도 철학,리상 이런것들은 인생에 꼭 필요한거라고 생각이 되요.

뉴런neuron (♡.31.♡.73) - 2018/02/28 17:55:58

저는 한국책 900권을 소장하게 됐는데

현재 시간이 없어서 하루 30분씩 밖에 못보고 있어요

소설을 거의 안바요 시도 잘 안도보 과학 심리 예술 컴퓨터 스토리작법관련책들을 보는데

책보는 시간보다는 다큐멘터리 보는 시간이 더 많아요

다큐멘터리는 짧은 시간에 압축되게 볼수 있어서 좋아요

쫑긋쫑긋 (♡.120.♡.151) - 2018/02/28 19:56:27

900권.....어디에다 둡니까...

뉴런neuron (♡.31.♡.73) - 2018/02/28 20:44:11

컴퓨터 안에 있어요

한국 국립도서관 다니면서 무료로 빌려서 카메라로 한장씩 찍어서 소장했어요

일년이라는 시간이 걸렸어요 주말마다 도서관 찾아 다녔어요

쫑긋쫑긋 (♡.120.♡.151) - 2018/02/28 21:21:03

- - 의지가 대단함.ㅋㅋㅋ

내멋에사는인생 (♡.245.♡.116) - 2018/02/28 21:28:11

생활전선에 뛰여들어 앞만 보며 달려오다보니 시간이 없다는 핑게로 독서에 게을리햇던것같네요

새해엔 수다떠는 아줌마에서 독서하는 아줌마로 변신할가해요

뉴런neuron (♡.31.♡.73) - 2018/02/28 21:40:03

우리집 가훈은 [모르지말자] 다섯글자입니다

다 알수는 없지만 모르는걸 줄이는걸로 ... 술처마시면서 아까운시간 낭비 하지 않고 ... 먼가를 더 알려는 맘을 가져라 이런

취지지요

그래서 의지가 생긴것 같아요

책을 볼때 우선 전혀 관심 안 가졋던 분류의 책 하나 씩 일어보는게 좋아요

내멋에사는인생 (♡.245.♡.116) - 2018/02/28 21:49:07

뉴런님 무슨 사업하시는지 궁금하네요?

뉴런neuron (♡.31.♡.73) - 2018/03/01 08:23:49

문화예술쪽입니다 ^-^

부코푸 (♡.34.♡.24) - 2018/03/01 10:57:35

아, 저도 다큐멘터리 좋아합니다.

핸디맨남자 (♡.212.♡.239) - 2018/02/28 22:46:41

술도 적당히 마셔야 다른 사람 헤드레잡소리도 듣고 재밋죠. 담배는 끊었는데...술은 못끊겠음
저도 책 좋아하는데....열정이 날때는 거의 절반정도 집중해서 보구요...그다음에는 책꽂이에 끼운다음에 거의 잘 안봐요.그냥 시간이 없다는 핑게로요.
근데 책꽂이에 끼운 책을 바라보면 마음이 영 편안합니다.갑자기 영감이 떠오를때 확 집어 한창 보다가 또 얹어놓구...
책보는데 성향이 까다로와서 새로운거 못 느끼면 그냥 책농짝속에 들어갑니다.근데 내한테 진짜 좋은 책이 여러권 있는데...책 백권 읽는거보다 진짜 좋은책 한두권 읽는게 더 의미가 있지 않을가 생각합니다.

새해 우리 사십대들 책을 보구 독후감 하나씩 발표합시다.
글구 영화도 재밋게 보구 독후감 써갑시다. 영화도 책 못지않게 기운을 준답니다.
세공3040독서빠를 부코프님 조직하삼...재밋을거 같은데...

부코푸 (♡.34.♡.24) - 2018/03/01 11:10:33

다들 시간이 없다고 하지만 매일 조금씩 시간내 독서하다보면 습관이 되요.

1.출퇴근 시간에 독서하면,이동 시간이 심심하지 않아 좋고
2.기다리는 시간에 독서하면 기다리는 시간이 지루하지 않고
3.화장실에서 응아 할때 독서해도 심심하지 않고 ㅎㅎㅎ

사실 이런 시간에 독서해도 일년에 20권은 읽을수 있어요.

마음가는대로 (♡.246.♡.166) - 2018/03/02 17:21:42

원인과 결과의 법칙
님이 좋아하실것 같습니다.

29,607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다가온인연
2009-10-13
0
64210
조금더가까이
2018-07-31
8
869
핸디맨남자
2018-07-31
4
578
스카이쇼
2018-07-31
4
355
독산
2018-07-31
4
457
행운잎사귀
2018-07-31
4
834
LadyTut
2018-07-30
17
1801
핸디맨남자
2018-07-30
3
495
핸디맨남자
2018-07-29
2
598
길에
2018-07-28
2
844
길에
2018-07-28
2
475
장백산늑대
2018-07-28
7
788
길에
2018-07-27
8
966
야명주
2018-07-27
14
2079
핸디맨남자
2018-07-27
6
587
핸디맨남자
2018-07-27
2
897
핸디맨남자
2018-07-26
5
869
조금더가까이
2018-07-25
12
1029
핸디맨남자
2018-07-24
5
1126
독산
2018-07-24
2
994
길에
2018-07-23
3
1196
핸디맨남자
2018-07-22
7
996
할리혜성전사
2018-07-21
9
1513
조금더가까이
2018-07-21
11
1350
백양로
2018-07-18
5
922
닭알지짐
2018-07-18
10
2808
야루쨩
2018-07-18
4
2020
개선자
2018-07-17
5
16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