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문의
중↔한 국제전화
쇼핑몰제작
꽃배달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회원가입하기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
접속회원보기
현재 56 / 3676
모이자114
안테나 없이 보는 생방송! 원박스
다음서비스 채용광고
 twinbell 한국전기생활관
웹디자이너 모집
생활소상식
분류
  • 남과녀, 침실의 동상이몽
  • 2011-02-25 10:41:37조회 :1390
  • 0
    0
    코멘트 : 0

. . . . . . . . 다른 대상 생각한 적 있다!

부부에게 섹스란 평생 동안 뗄 수 없는 불가분의 관계다. 그만큼 부부 사이에서 섹스가 차지하는 비중은 지대하다. 하지만 모든 부부관계가 만족스러울 수는 없는 법. 독심술이 없는 이상에야 어찌 상대방의 속을 짐작할 수 있을까.

남녀에 따라 극명하게 나뉘는 섹스에 대한 생각, 다음 카페 ‘3040자유공간’의 도움을 받아 30대 이상 기혼남녀의 생각을 알아봤다. 총 333명의 기혼남녀가 설문에 응해줬다.

1 섹스를 할 때 배우자에게만 집중하는가?

상당수가 남녀 모두 배우자와의 섹스 시 몸과 마음 모두 상대방에게 올인한다고 한다고 대답했지만, 그렇지 않다는 대답도 적지 않았다. 부부관계를 할 때 배우자에게 집중한다고 대답한 응답자는 남자 74.2%, 여자 65.3%. 또 섹스에만 집중한다고 응답한 사람 중 남자의 71.7%는 다음에 진행할 패턴을 생각한다고 대답했다.

2 부부관계, 얼마나 갖나?

설문에 참여한 333명 중 64.9%는 한 달 평균 6~10회 정도 섹스를 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남녀 모두 부부 사이에서 섹스가 중요한 요소라는 생각을 갖고 있기 때문에 어느 정도의 섹스는 필요하다는 의견이 대다수였다. 3일에 한 번 이상 잠자리를 같이한다는 응답자도 20.7%에 달해 대부분의 부부가 건강한 성생활을 이어나간다는 것을 보여줬다. 한 달에 1회 이하로 섹스를 하는 부부는 ‘0’으로 나타났다.

3 섹스를 할 때 다른 대상을 생각한다?

다른 대상을 떠올리며 배우자와 섹스를 한 적이 있다고 답한 남성의 비율이 여성보다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섹스를 할 때 다른 생각을 한 적이 있다고 답한 남성이 64,5%로, 여성 응답자의 46.9%에 비해 월등히 많았다.


4 배우자와의 섹스는 만족스러운가?

부부 사이의 섹스 만족도는 남녀 모두 높은 편으로 나타났다. 배우자와 섹스 시 ‘절반 이상 만족’하거나 ‘섹스를 할 때마다 만족감을 느낀다’고 말한 남성 응답자는 82.2%, 여성 응답자는 67.4%로 조사됐다. 거의 만족하지 못하거나 한 번도 만족한 적이 없는 부부는 남성 6.5%와 여성 4.1%로 집계됐다. 기타 의견으로는 ‘가끔 한 번씩 오르가슴을 느낄 때가 있다’와 ‘술을 마실 때만 만족스러운 섹스를 할 수 있다’ 등이 있었다.


5 결혼 기간과 섹스 만족도의 상관관계는?

남녀 모두 90% 이상의 높은 비율로 결혼 후 배우자와의 성관계 만족도가 비슷하거나 시간이 지날수록 점점 떨어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결혼 후 섹스에 대한 만족도가 높아졌다고 대답한 응답자는 전체의 10%에도 채 미치지 못해 결혼 후 시간이 지날수록 배우자와의 섹스에 무덤덤해진다는 것을 보여줬다.


6 과감한 섹스를 시도 해본 적이 있나?

‘애널 섹스’와 같은 새롭고 과감한 시도는 주로 남성 쪽에서 먼저 제안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135명에 달하는 72.6%의 남성 응답자들이 ‘애널 섹스’등 평범하지 않은 섹스를 아내에게 제안한 적이 있다는 답변을 보내왔다. 반면에 여성의 경우 22.4%, 33명만이 남편에게 새로운 섹스를 제안했다고 말해 아직까지 부부의 섹스는 남성의 주도로 이뤄지는 경우가 많다는 것을 보여줬다.

IP: ♡.141.♡.253
http://bbs.moyiza.com/bbs/view.php?bbid=rest_life_tips&no=8377
목록으로
코멘트
확인 취소
  • 번호
  • 제목
  • 글쓴이
  • 날짜
  • 추천
  • 조회
목록으로
첫 페이지로 이전 블럭으로 | 141 | 142 | 143 | 144 | 145 | 146 | 147 | 148 | 149 | 150 | 다음 블럭으로 마지막 페이지로
서울웨딩
모이자 - 지역 생활정보지
延边百姓信息网
하이컴퓨터
채팅중 회원 1 대화방 입장
모이자
master@moyiza.net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京ICP备07041194号
网络110报警服务 不良信息举报中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