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전화
부분적으로 흐림 북경 -1°C / 7°C
흐림 상해 5°C / 14°C
대체로 흐림 광주 11°C / 15°C
맑음 연길 -14°C / -7°C
대체로 흐림 심천 14°C / 18°C
흐림 소주 4°C / 15°C
맑음 청도 -2°C / 8°C
부분적으로 흐림 대련 -2°C / 5°C
맑음 서울 -4°C / 3°C
부분적으로 흐림 평양 -5°C / -17°C
맑음 동경 4°C / 12°C

조선족, 자기 자신을 찾자!

맵짠남자V6 | 2014.03.01 18:34:39 댓글: 3 조회: 1550 추천: 4
http://bbs.moyiza.com/crcncolumn/2088061

세상을 살아 가면서 이런저런 힘든 나날을 누구나 겪게 되지만 그때마다 사람들은 하늘에서 구세주가 나타나서 구원의 손길을 던져 주기를 바란다. 그래서 이것저것 환상도 해보고 누군가에 의탁도 보려 들고, 그러면서 차차 구걸해서 쉽게쉽게 살아 가려는 심리가 만들어진다. 그것이 심각하면 머슴마인드가 되는 것이다. 머슴 마인드가 비극적인 것은 결국 권위에 대한 굴종 보다도 자기 자신을 믿지 못하고 남한테 자신의 운명을 기약한다는데 있다.

그러나 세상에 공짜는 없었고, 구걸해서 해결되는 일은 결코 없었다. 운명은 손으로 결정하는 거지, 머슴이 아무리 이쁘거늘 어느 구세주가 그의 운명을 개변시켜 주지 않은다. 하늘도 자기의 능력으로 살아가는 자를 도와 준다.

그렇다면 조선족의 마인드는 무엇이고, 어떤 철학으로 것인가?!

조선족은 길거리에서 동냥하는 거지가 아니며, 더우기 타인이 동정과 련민으로 살아온 머슴이 아니다.

조선족은 처음부터 자력갱생하며 황무지에서 삶의 터전을 개간한 군체이다. 대다수 조선족들은 선조들의 영광스런 유전을 통해, 현재도 세계의 방방곳곳에서 당당한 주인으로 살아가고 있다..

헌데 아직도, ”남조선님들~ 동포로 봐주세요~ 도와주세요~ 조선족이라 부르지 말아 주세요~…” 하는 인간들을 보면 무슨 멋에 사는지하는 답답한 심정을 금할길 없다. 지어는 불쌍하기 까지 하다.

머슴마인드의 본질은 무능한 자들의 기회주의 심리라 본다---- 자기 자신을 믿지 못하는 그래서 수단을 가리지 않고 기생해서 살아가려는 바닥인생의 표현이라 할까? 그러나 진정 능력으로 살아가는 사람, 자신감 넘치는 조선족 앞에서는 하늘도 공손해 진다.

주인으로 것인가? 아니면 머슴으로 것이가? 선택이 필요하다.

조선족은 자기자신을 찾아야 한다.

추천 (4) 비추 (0)
IP: ♡.50.♡.197
70꿈 (♡.72.♡.107) - 2014/03/02 13:43:04

요즘 새로운 구호는 인간답게 살자.....

뷰티불미너 (♡.182.♡.8) - 2014/03/05 03:22:52

赞,赞!

WENBIN (♡.203.♡.14) - 2014/03/27 14:21:57

조선족, 자기 자신을 찾자!
주인으로 살 것인가? 아니면 머슴으로 살 것이가? 선택이 필요하다.

좋은글 추천드립니다.

723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초연 74
2012-01-15
0
8010
carpe
2010-11-07
0
7201
너의향기^
2005-10-25
29
12157
서룡국7932
2014-04-19
0
271
서룡국7932
2014-04-19
0
335
맵짠남자V6
2014-03-01
4
1550
나나
2013-09-04
0
2044
프롤로그
2013-08-13
0
1290
프롤로그
2013-08-10
0
1958
프롤로그
2013-08-10
0
1337
프롤로그
2013-08-10
0
1052
프롤로그
2013-08-10
0
1041
프롤로그
2013-08-10
0
1037
프롤로그
2013-08-08
0
1703
프롤로그
2013-08-08
0
750
프롤로그
2013-08-08
0
574
프롤로그
2013-08-08
0
792
프롤로그
2013-08-08
0
1245
프롤로그
2013-08-02
0
632
프롤로그
2013-08-02
0
794
프롤로그
2013-08-02
0
511
프롤로그
2013-08-02
0
751
프롤로그
2013-08-02
1
1923
프롤로그
2013-08-02
0
587
프롤로그
2013-08-02
0
780
프롤로그
2013-08-02
0
571
프롤로그
2013-07-25
0
883
프롤로그
2013-07-25
0
9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