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전화
거센 바람 북경 -7°C / 7°C
대체로 흐림 상해 -1°C / 6°C
부분적으로 흐림 광주 5°C / 13°C
거센 바람 연길 -15°C / -3°C
부분적으로 흐림 심천 6°C / 15°C
맑음 소주 -1°C / 5°C
맑음 청도 -5°C / 6°C
맑음 대련 -3°C / 5°C
산발적인 소나기 서울 -6°C / 2°C
대체로 흐림 평양 -11°C / 1°C
부분적으로 흐림 동경 0°C / 6°C

한국문화재 택견 역사왜곡,계보날조 들통 나!

사범 | 2016.09.18 21:34:51 댓글: 0 조회: 5342 추천: 0
분류스포츠 http://bbs.moyiza.com/crcnhistory/3167243
태권도는 근대 한국의 스포츠무술로 해외에 널리 보급 된 대표적인 한류이기도 하다.

그런데 이 태권도의 원류 내지 뿌리라고 주장하던 한국의 문화재76호 택견이 거짓임이 증언으로 밝혀져 충격을 주고 있다.
img_20160916014232_29497b62.jpg▲ 북한 나진 태권도성지 설립자 대담 중 시범

중국연변대학교 체육학과 주최로 열린 한,중 국제무예학술회(16년 9월 3일)에서 문화재 택견의 역사왜곡과 계보 날조 및 일본 가라데를 흉내 내 문화재 지정을 받은 사실이 확인 되었고 더욱 중요시할 것은 북한의 태권도 원류로 알려진 전통무예 수박의 몸쓰기 및 기술이 발굴된 것이다.

수박은 고려시기 무사들의 전유물 이었을 뿐 아니라 조선시대 경제육전에서는 왕을 호위하던 갑사를 뽑는 시험과목이기도 했던 우리 한민족의 고유무예인데 83년 문화재로 지정되며 택견이 역사가 짧다보니 수박의 역사를 작의적으로 왜곡해서 택견=수박이라는 등식을 일반에 호도해서 수박의 정체성이 확립되지 못 한 바 있다.

그러나, 금번에 중국 연변대학교 주최의 학술회에서 문헌 및 증언등, 녹취록을 근거로 문화재76호 택견이 고려 수박과는 전혀 무관한 조선후기 서울지역에서 행해졌던 민속임이 밝혀졌고 전통무예 수박의 경우 근대까지도 북한에 전해져 왔고 북한 태권도의 원류로써 명맥을 잇고 있음이 확인 된 것이다.

한국의 국기원, 세계태권도연맹등은 이 사실을 주목할 필요가 있다.

아무리 올림픽을 선점하고 정부지원으로 북한의 국제태권도연맹(이하 북한 태권도)를 압도하고 있다하나 역사가 없이, 실질적인 수박의 기예가 접목되지 않은체 태권도의 역사를 수박에서 찾는 것은 우물가에서 숭늉 찾는 일에 지나지 않는 어리석은 일이다.

한시라도 바삐 국기원 및 태권도 관련 연구소는 이 사실을 중시하고 북한에 최근까지 전해져 온 수박을 찾고 태권도에 접목해야만 태권도의 역사를 우리 전통문화로 이어갈 수 있을 것이다.

한국의 문화재76호로 지정되어 있는 택견이 문화재 지정당시 태권도 역사만들기 일환으로 급조되어 검정조차 없이 지정되어 많은 문제를 안고 있으나 상기한 북한 태권도의 원류인 수박은 한국과 북한 및 중국 연변에도 그 자취를 남기고 있어 지금이라도 마음만 먹으면 태권도의 뿌리, 수박을 발굴, 전승 해 갈 수 있으리라 본다.

글/ 김민정

추천 (0) 비추 (1)
IP: ♡.100.♡.254
1,010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초연 74
2012-03-05
0
8521
bus511
2008-04-08
0
6521
나나
2017-10-16
0
328
신재이
2017-07-01
0
1399
light7
2017-04-14
3
1848
나나
2017-01-29
2
1936
사범
2016-09-18
0
5342
사범
2016-08-21
0
5066
일광보살
2016-07-25
1
5950
HD캡짱
2016-06-02
0
3400
사범
2016-05-25
1
2687
킬리만의표범
2016-03-22
0
2614
순데될라
2016-03-22
3
3227
흑룡하
2016-03-04
2
2926
고구려부흥
2016-02-06
1
3070
고구려부흥
2016-02-02
1
1769
블루메모지
2015-11-03
1
2538
소호금천씨
2015-11-01
5
2501
블루메모지
2015-10-26
0
3328
소호금천씨
2015-08-15
0
2015
소호금천씨
2015-08-14
0
2183
바가야루
2015-06-15
9
1907
팔달령0
2015-06-09
0
1552
팔달령0
2015-06-08
0
1456
바가야루
2015-06-08
0
2379
바가야루
2015-06-08
12
3646
팔달령0
2015-06-07
0
1051
팔달령0
2015-06-06
0
9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