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전화
맑음 북경 7°C / 19°C
대체로 흐림 상해 14°C / 19°C
흐림 광주 20°C / 23°C
맑음 연길 -1°C / 10°C
흐림 심천 21°C / 25°C
대체로 흐림 소주 15°C / 20°C
부분적으로 흐림 청도 12°C / 22°C
대체로 흐림 대련 9°C / 16°C
부분적으로 흐림 서울 10°C / 20°C
맑음 평양 6°C / 18°C
흐림 동경 14°C / 21°C
주간 베스트 월간 베스트 3개월 베스트 베스트 게시물
꽃배달 한국, 중국 전지역배송

행복한 인연...

바다가들린다 | 2018.10.12 20:39:36 댓글: 0 조회: 450 추천: 0
지역한국 경기도 파주시 분류메신저친구 http://bbs.moyiza.com/friend/3734436
안녕하세요.
완연한 가을이 느껴지는 10월도 첫번째 주말입니다..
점점 짙어가는 가을 단풍의 정취를 잘 느끼시길 바라며..
모두가 지나가는 가을이라는 계절을 행복하게 보내시길 빕니다..
제 소개를 하겠습니다.
저는 73년생으로 40대 중반을 막넘긴 사람입니다.
인생의 아픔으로 인해 결혼이라는 삶을 한번 실패한 돌아온 싱글이구요, 남자고, 한국 경기도 북부의 작은 도시에 살고 있습니다.
서울에 있는 의류무역회사에 다니는 중견 회사원이구요..
저는 바다 보는걸 좋아해서 여행도 좋아하고 영화.책 보는것도 좋아하구요..
이것저것 자질구레한 취미나 좋아하는 것도 많은 술은 안마시는 중년의 평범한 아저씨입니다..^^*
그동안 이곳 친구사귀기에 저의 새로운 인연을 찾는 글도 꽤 오래 올렸었구요.
지금도 그 작은 제 꿈을 놓고 있지 않고 열심히 찾으며 노력하는 삶을 살려고 합니다..
오늘은 그냥 편하게 이런저런 이야길 나눌수 있는 친구들을 찾고 또 저의 새로운 인연을 찾기 위한 글을 남겨 봅니다.
저의 새로운 인연이 되어 주실분은 30대 중반에서 40대 후반이시면 좋겠구요,
솔직하고 자신김이 넘치는 분, 큰걸 바라기 보다 작은것에도 만족감을 찾아 느끼실 수 있으신 분이셨으면 합니다.
바다도 좋아 하시고 상대방의 이야기에 관심같고 마음으로 들어 주실수 있으신 분이시면 더 좋겠네요..
그리고, 이야기 나눌수 있는 평범한 대화 친구분들도 찾습니다.
나이, 지역, 직업에 상관없이 서로 특별한 이야기거리가 없더라도 서로 안부인사 주고 받을 수 있는 그런 마음 편한 분들과 대화친구로 지내고 싶네요.
만일 저와 같은 생각으로 새로운 인연이나 좋은 친구를 찾고 계신 분이 계시면 추가 부탁 드립니다.
( 직접 추가하시기 부끄러우신 분은 쪽지로 연락처를 보내 주시면 제가 추가 하도록 하겠습니다..)

위챗 : daniel1751
카톡 : daniel001


편한 이야기..
누군가에게 하고싶은 이야기...
누군가의 듣고싶운 이야기를 함께 나누실 분이시라면 언제든 연락 주셨우면 합니다..
좋은시간되시고 건강들도 잘 챙기시길 바라구요..
긴글 읽어 주셔서 감사 드립니다..
그럼..행복 하십시요..




IP: ♡.155.♡.249
도시/지역
41,544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크래브
2014-11-20
99061
배추
2011-01-15
156055
mad
2018-10-16
647
Satori
2018-10-14
400
덴마
2018-10-13
243
anni2013
2018-10-13
261
삼생이
2018-10-13
623
처음처럼05
2018-10-13
390
얼씨그
2018-10-13
120
우리결투했어요
2018-10-13
114
늑대1976
2018-10-13
842
linshengri
2018-10-13
1626
완행열차
2018-10-13
495
석양길
2018-10-13
789
xuelingzhi0903
2018-10-13
2292
가나다12344
2018-10-13
107
몰라두되
2018-10-13
705
아리아리ok
2018-10-13
431
그리움저쪽
2018-10-13
171
도전해봐요
2018-10-13
741
5월의만남
2018-10-13
106
살구한알
2018-10-13
207
꽃의여신1
2018-10-13
372
나의천사12
2018-10-13
41
현물류
2018-10-13
56
그녀미소
2018-10-13
688
천이123
2018-10-13
504
5820
2018-10-12
185
바다가들린다
2018-10-12
4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