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전화
맑음 북경 -8°C / -1°C
대체로 맑음 상해 3°C / 10°C
부분적으로 흐림 광주 16°C / 24°C
대체로 흐림 연길 -23°C / -12°C
부분적으로 흐림 심천 16°C / 26°C
대체로 맑음 소주 3°C / 10°C
거센 바람 청도 -7°C / 2°C
맑음 대련 -14°C / -3°C
약한 눈발 서울 -3°C / 5°C
대체로 맑음 평양 -17°C / -17°C
눈보라 동경 0°C / 2°C

그리움

haidexin72 | 2017.09.23 22:06:35 댓글: 3 조회: 230 추천: 3
분류자작시 http://bbs.moyiza.com/goodwriting/3465216
그리움

떠날줄 모르고 어딘가에 숨어 있다
그러다가도 어느순간 어느곳에서
문득 문득 튀여나와 나를 괴롭힌다

어떻게 말을 할가
어이 표현해야 할가
어떻게 말을 하고 표현해야 알가

자꾸만 가슴이 먹먹해나고
자꾸만 눈물이 흐르다가
입술 사이로 흐느낌이 새여나온다

이제는 잊을때도 되였건만
이제는 잊어야 하건만
그리움은 나와 같이 숨쉰다
추천 (3) 비추 (0)
IP: ♡.183.♡.233
휴화산 (♡.50.♡.71) - 2017/09/25 22:15:59

아쒸~ 눈물이 솟음...

엉뚱남정 (♡.203.♡.161) - 2017/10/01 15:45:09

굿입니다 매번 좋은시에 매료됩니다

tom222 (♡.221.♡.12) - 2017/10/02 10:20:57

잘보고갑니다

54,849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옥란화
2009-02-23
1
31601
haidexin72
2017-10-18
2
174
바다79
2017-10-18
0
137
어둠가르는별빛
2017-10-16
1
247
어둠가르는별빛
2017-10-16
3
185
haidexin72
2017-10-09
1
244
haidexin72
2017-10-09
2
304
서해바다59
2017-10-09
2
393
김유미
2017-10-08
3
325
사나이라면
2017-10-08
0
261
haidexin72
2017-10-07
0
233
haidexin72
2017-10-07
2
269
진강이
2017-10-04
0
184
gyolhonhaza
2017-09-27
3
369
조유비
2017-09-26
7
667
사나이라면
2017-09-26
2
305
사나이라면
2017-09-26
1
276
사나이라면
2017-09-26
1
269
어둠가르는별빛
2017-09-26
2
213
어둠가르는별빛
2017-09-25
3
296
진강이
2017-09-25
2
199
haidexin72
2017-09-24
2
226
haidexin72
2017-09-23
3
230
사나이라면
2017-09-23
2
314
사나이라면
2017-09-23
3
185
haidexin72
2017-09-22
1
169
haidexin72
2017-09-22
2
232
싼쌰인
2017-09-21
1
2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