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전화
대체로 흐림 북경 27°C / 32°C
바람 상해 26°C / 29°C
부분적으로 흐림 광주 28°C / 35°C
대체로 맑음 연길 21°C / 34°C
부분적으로 흐림 심천 26°C / 32°C
비 소주 26°C / 28°C
맑음 청도 22°C / 32°C
맑음 대련 23°C / 32°C
맑음 서울 23°C / 36°C
부분적으로 흐림 평양 21°C / 33°C
부분적으로 흐림 동경 26°C / 33°C

그리움

haidexin72 | 2017.09.23 22:06:35 댓글: 3 조회: 355 추천: 3
분류자작시 http://bbs.moyiza.com/goodwriting/3465216
그리움

떠날줄 모르고 어딘가에 숨어 있다
그러다가도 어느순간 어느곳에서
문득 문득 튀여나와 나를 괴롭힌다

어떻게 말을 할가
어이 표현해야 할가
어떻게 말을 하고 표현해야 알가

자꾸만 가슴이 먹먹해나고
자꾸만 눈물이 흐르다가
입술 사이로 흐느낌이 새여나온다

이제는 잊을때도 되였건만
이제는 잊어야 하건만
그리움은 나와 같이 숨쉰다
추천 (3) 비추 (0)
IP: ♡.183.♡.233
휴화산 (♡.50.♡.71) - 2017/09/25 22:15:59

아쒸~ 눈물이 솟음...

엉뚱남정 (♡.203.♡.161) - 2017/10/01 15:45:09

굿입니다 매번 좋은시에 매료됩니다

tom222 (♡.221.♡.12) - 2017/10/02 10:20:57

잘보고갑니다

55,476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옥란화
2009-02-23
1
32420
haidexin72
2017-10-18
0
234
haidexin72
2017-10-18
2
289
바다79
2017-10-18
0
211
어둠가르는별빛
2017-10-16
1
351
어둠가르는별빛
2017-10-16
3
277
haidexin72
2017-10-09
1
366
haidexin72
2017-10-09
2
445
서해바다59
2017-10-09
2
492
김유미
2017-10-08
3
415
사나이라면
2017-10-08
0
364
haidexin72
2017-10-07
0
345
haidexin72
2017-10-07
2
360
진강이
2017-10-04
0
272
gyolhonhaza
2017-09-27
3
490
조유비
2017-09-26
7
812
사나이라면
2017-09-26
2
418
사나이라면
2017-09-26
1
376
사나이라면
2017-09-26
1
373
어둠가르는별빛
2017-09-26
2
324
어둠가르는별빛
2017-09-25
3
431
진강이
2017-09-25
2
284
haidexin72
2017-09-24
2
329
haidexin72
2017-09-23
3
355
사나이라면
2017-09-23
2
431
사나이라면
2017-09-23
3
282
haidexin72
2017-09-22
1
255
haidexin72
2017-09-22
2
3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