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전화
대체로 흐림 북경 -14°C / -2°C
진눈깨비 상해 1°C / 3°C
맑음 광주 16°C / 22°C
맑음 연길 -30°C / -20°C
대체로 맑음 심천 16°C / 21°C
진눈깨비 소주 0°C / 3°C
맑음 청도 -12°C / 0°C
부분적으로 흐림 대련 -16°C / -10°C
맑음 서울 -15°C / -10°C
맑음 평양 -19°C / -17°C
대체로 맑음 동경 -4°C / 5°C

찝찝한...

불천사 | 2018.01.11 10:17:24 댓글: 0 조회: 182 추천: 2
분류자작시 http://bbs.moyiza.com/goodwriting/3532874


빈털털이 될때까지
털어도 보고
취할만큼 알콜로
지워도 봤지만

그때뿐...아무소용 없다.


사람들에 보여지는 모습은
멀쩡하고 쓸만한데
점점 시간이 흐를수록
속으로는 점점 쌓여가는것 같아.

괜찮아...괜찮아...
스스로 위로를 해보지만
계속 신경이 쓰이는건

기분탓인가?...
함께한 정인가?...





추천 (2) 비추 (0)
IP: ♡.216.♡.94
54,849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옥란화
2009-02-23
1
31619
좋은글지기
2018-01-14
0
101
인연바라기
2018-01-13
0
91
불천사
2018-01-13
4
124
불천사
2018-01-13
3
100
한송이2017
2018-01-13
1
127
좋은글지기
2018-01-13
0
99
불천사
2018-01-12
4
92
좋은글지기
2018-01-12
0
95
불천사
2018-01-11
2
182
소설인생
2018-01-09
1
134
듀푱님
2018-01-09
2
76
수연이11
2018-01-08
4
197
엉뚱남정
2018-01-08
0
104
불천사
2018-01-08
5
132
카타나
2018-01-08
0
76
엉뚱남정
2018-01-06
1
143
불천사
2018-01-06
3
110
환유세계
2018-01-04
2
240
소설인생
2018-01-02
2
176
듀푱님
2018-01-02
1
155
듀푱님
2018-01-02
1
103
불천사
2018-01-02
2
132
불천사
2018-01-01
1
153
불천사
2018-01-01
0
140
불천사
2017-12-31
4
189
불천사
2017-12-31
4
184
불천사
2017-12-30
4
2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