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전화
대체로 맑음 북경 21°C / 33°C
폭우 상해 25°C / 31°C
대체로 흐림 광주 28°C / 32°C
비 연길 14°C / 23°C
뇌우 심천 26°C / 32°C
흐림 소주 25°C / 31°C
부분적으로 흐림 청도 20°C / 26°C
대체로 흐림 대련 18°C / 23°C
흐림 서울 18°C / 28°C
대체로 흐림 평양 16°C / 28°C
흐림 동경 17°C / 26°C

새해 넋두리

엉뚱남정 | 2018.02.16 13:17:32 댓글: 0 조회: 215 추천: 1
분류자작시 http://bbs.moyiza.com/goodwriting/3557405
새해다!희망이다!
근데 서글프다! 한살 더 먹어서
아무것도 해놓은게 없어보인다
혼자만 모른다 ! 뚜벅뚜벅 걸어온 길에
그많은것들이 소리소문없이 자리하고 있다는것을
사람마다 써놓은 연극같은 인생사가 세상을 더 다채롭게 감동으로 장식한다
희노애락의 가락에 온대지가 흥에겨워 율동한다
비록 세상이 밉고 귀찮고 싫어질때가 있지만도  가만히 들여다보면  그래도 사랑이 넘치는 살만한 세상이다!
힘내다보면  견디다보면 즐기다보면
언제인가 싶게 찬란한 해빛을 맞으며  상큼한 웃음을 머금고 있다
누구던지 피할수없는 자기만의 운명에  숙명에 활짝핀 얼굴로 모던걸 감싸안기를 기원해 본다
으랏챠챠 ! 에헤야 대야 ~
오늘만큼은  온몸의 환희로 새해 새희망을 꿈꾸어 보리라~!
추천 (1) 비추 (0)
IP: ♡.168.♡.17
55,282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옥란화
2009-02-23
1
32192
엉뚱남정
2018-02-16
1
215
좋은글지기
2018-02-14
0
233
하이커
2018-02-13
0
240
좋은글지기
2018-02-13
0
233
사나이텅빈가슴
2018-02-12
1
188
좋은글지기
2018-02-12
0
185
좋은글지기
2018-02-11
1
201
사나이텅빈가슴
2018-02-11
2
294
사나이텅빈가슴
2018-02-10
3
265
사나이텅빈가슴
2018-02-10
3
277
커피1987
2018-02-05
1
137
좋은글지기
2018-02-08
1
197
인연바라기
2018-02-08
0
236
인연바라기
2018-02-08
0
187
좋은글지기
2018-02-07
1
180
한송이2017
2018-02-06
1
252
좋은글지기
2018-02-06
0
201
좋은글지기
2018-02-05
0
231
좋은글지기
2018-02-04
1
254
좋은글지기
2018-02-03
1
170
이브라히모비치이브라히모비치
2018-02-02
0
189
한송이2017
2018-02-02
3
428
좋은글지기
2018-02-02
0
191
한송이2017
2018-02-02
1
204
좋은글지기
2018-02-01
0
236
좋은글지기
2018-01-31
0
175
허람여
2018-01-30
1
1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