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전화
대체로 흐림 북경 2°C / 18°C
흐림 상해 16°C / 20°C
대체로 흐림 광주 21°C / 27°C
맑음 연길 2°C / 17°C
부분적으로 흐림 심천 22°C / 26°C
흐림 소주 15°C / 20°C
대체로 흐림 청도 6°C / 19°C
맑음 대련 3°C / 18°C
부분적으로 흐림 서울 6°C / 19°C
대체로 흐림 평양 4°C / 19°C
대체로 흐림 동경 13°C / 19°C

겸손하고 또 겸손하고

미타마을보살 | 2018.10.10 18:14:48 댓글: 3 조회: 66 추천: 0
분류좋은글 http://bbs.moyiza.com/goodwriting/3737044
  한평생을 비석만 다듬으며 

살아가는 석공이 있었습니다
그는 온힘을 다해 비석을 다듬었고
정성스럽게 명문도 각인했습니다

그 과정을 지켜보던

정치인이 석공에게 말했습니다.
"나도 다른 사람의 단단한 마음을
유연하게 다듬는 기술이 있었으면 좋겠소.
그리고 사람들의 마음과

역사 앞에 내 미래를 새기고 싶소"

그러자 석공이 대답했습니다.
"선생님도 저처럼 무릎꿇고

일한다면 가능한 일입니다"
꽃과 들풀 사이에 어찌 높낮이가 있겠습니까?
꽃은화려한 대신 쉽게 시들어 버리지만
들풀은 은은한 향기로 세상을 향기롭게 만듭니다.
생명을 가진 모든 것들은 귀천없이 다 소중합니다.
사람과 사람 또한 모두 평범합니다
그러하기에 겸손하고 또 겸손해야 합니다.
추천 (0) 비추 (0) 선물 (0명)
IP: ♡.85.♡.221
nilaiya (♡.116.♡.39) - 2018/10/11 09:27:25

겸손의 겸손은 오만 입니다

나이스만 (♡.235.♡.166) - 2018/10/16 16:49:46

좋은글입니다

미타마을보살 (♡.85.♡.177) - 2018/10/16 17:13:46

읽어주셔 감사합니다.

55,663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옥란화
2009-02-23
1
32924
콩콩이83
2018-10-14
1
68
미타마을보살
2018-10-14
1
55
미타마을보살
2018-10-14
2
41
미타마을보살
2018-10-14
2
33
콩콩이83
2018-10-14
1
71
콩콩이83
2018-10-13
2
60
미타마을보살
2018-10-13
0
42
미타마을보살
2018-10-13
0
33
미타마을보살
2018-10-13
0
36
미타마을보살
2018-10-12
0
45
콩콩이83
2018-10-12
1
113
뭐먹고싶어뭐먹고싶어
2018-10-11
1
91
haidexin72
2018-10-11
1
88
콩콩이83
2018-10-11
5
156
너라서12
2018-10-11
6
151
아이스아메리카노
2018-10-11
1
84
미타마을보살
2018-10-10
1
98
미타마을보살
2018-10-10
0
66
미타마을보살
2018-10-10
1
60
뉘썬2
2018-10-09
1
81
haidexin72
2018-10-09
0
70
haidexin72
2018-10-09
0
72
haidexin72
2018-10-09
1
74
미타마을보살
2018-10-09
1
54
미타마을보살
2018-10-09
1
56
미타마을보살
2018-10-09
2
73
봄봄란란
2018-10-08
2
1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