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전화
부분적으로 흐림 북경 6°C / 18°C
부분적으로 흐림 상해 14°C / 18°C
대체로 흐림 광주 20°C / 25°C
부분적으로 흐림 연길 -1°C / 11°C
대체로 흐림 심천 21°C / 26°C
부분적으로 흐림 소주 15°C / 20°C
부분적으로 흐림 청도 12°C / 22°C
흐림 대련 9°C / 16°C
흐림 서울 10°C / 18°C
부분적으로 흐림 평양 6°C / 17°C
흐림 동경 14°C / 21°C
주간 베스트 월간 베스트 3개월 베스트 베스트 게시물
꽃배달 한국, 중국 전지역배송

덤벙거리는것두 어찌 보무 성격인것 같슴다,,

미우낭 | 2017.11.24 23:38:49 댓글: 17 조회: 1339 추천: 0
분류생활잡담 http://bbs.moyiza.com/lifejob/3503936

내 여자로써 진주귀걸이 좋아한단말임다,
대부분 사면 진주 귀걸이 삼다,,
근데 귀에 달다가 자꾸 땅에 떨군단말임다,
여기는 남방이라 전부 대리석임다,,
떨구면 진주가 대리석에 부딪히면서 진주표면에 휴 상처 남니다,
아마 가짜 진주라서 그럴수도 있고 진짜는 진주 상처 안날겜다,,
이정도면 그냥 낄수가 있는데요,,
오늘 신발밑에 머가 끄르륵 깔리는 느낌이 나서 본게,,휴 아끼는 새 귀걸이 바늘침이 떨어졌음다,
이거 어디가서 싸게 돈주고 붙이는곳이 없나요?

몇일전에는 앉으면서 끄르륵 하고 소리나서 본게 엉뎅이로 안경을 깔아났읍데다
안경다리랑 안경알 연결고리가 부서졌지무,, 안경 새로 하나 해야 됨다,

이런 덤벙거리는 성격은 그래도 어릴적보다 많이 낫은것도 그렇슴다
남들은 소학교 다닐때 넥타이 하나 정도면 6년 다녔는데
나는 기본 일년에 6개 정도는 잃어버리고 새거 사고 합니다,
왜 아무리 꽉 매도 언젠가 고개숙여보면 넥타이 없음다?
내 때문에 점수깎끼고 우리반급 류동홍기 못탈때 많았음다,
담임선생이 내땜에 골치 많이 아팠을겜다,.
담임이 승벽심이 많아서 류홍동기 꼭 따야 하는 성격이니깐요.

남들은 장갑 하나면 온 겨울 보내는데 나는 장갑 5~6개 기본 새로 바꿔 사야 합니다,
뻐스타고 정거장에 도착하면 내릴때 장갑을 두고 내린다던가?
쇼핑할때 예쁜 옷을 구경하고 만지작거리고 장갑을 두고 떠다던가,,
암튼 첨에는 장갑 청보에서 비싼것만 골라서 사던게 나중에 넘 잃어버리니
시장통에서 파는 싸구려 장갑을 여러개 사서 끼고 다녔음니다,

여름에 밖에 나갈때 비가 안오니 빈손에 나갔다가 밖에서 비가 오면
주변 상가에서 우산을 새거 삽니다, 그러다가 쓰고 다니다가
비가 끊기면요,, 어디에 들렸다가 그 우산을 두고 나옵니다,,
그럼 집에 올때 비가 안오면 그 우산을 어디다 두고 나왔던지 짐작이 갑니다,,
찾아가기 싫어서 우산 여름에 수태간이 사서 쓰고 다닙니다,

이런 성격땜에 어떤때는 현금이 자꾸 잃어버린것 같단말임다,,
웬지 분명 얼마 있었는데 어느땐가 계산해보면 돈이 모자라구,,
기억력이 나쁜건 아닌데 이건 아마 덤벙대는 성격인것 같슴다,
이 성격 정말 고쳐야 합니다,,,,

추천 (0) 비추 (0) 선물 (0명)
첨부파일 다운로드 ( 1 )
QQ图片20171124231651.jpg | 173.3KB / 0 Download
IP: ♡.66.♡.48
섹시고양이 (♡.224.♡.26) - 2017/11/25 07:09:41

이건 샤넬귀걸이잖아요? ㅎㅎ
어디서 샀으면 어디 가서 수리하면 되는데
나도 가끔 목걸이 끊어버려서 매장에 갖고 가면 무료로 수리해줍데다.

그리고 누구나 덤벙거리는 습관은 있지만
님은 좀 심한 같음당~ ㅎㅎㅎ
그리고 그 때 시절엔 다 단순해서 조금 실수하면 용서를
하지만 여기서는 무조건 100%는 몰라도 99프로쯤은
해야 아니면 주위에서 보는 눈길이 엄청 차갑습네다 ㅠ
나도 첨에 업무 실수 좀 했는데 요즘은 티끌만한 착오도 안범하고
잘하고 있어요. 제일 중요한건 자꾸 멀 까먹거나 잃어버릴땐
마음안정과 조금이라도 생각하면서 하면 낫을걸요. ㅎㅎㅎ

미우낭 (♡.65.♡.165) - 2017/11/27 12:56:23

정품이 아니고 짜가입니다,,
구매한곳이 다른 도시라서 거기까지 갈 시간도 없네요..
백화점에서 산거라면 당연히 매장에 찾아가면 무료 수선 해주죠,,ㅎㅎ

Wwwwwwwwwwwwwww (♡.50.♡.89) - 2017/11/25 08:31:28

ㅎㅎ저랑비슷하네요 저는 목도리도 그렇게 잊어버림다 ㅠㅠ장갑 우산 이런건기본이지 그래서 돨수록 적게 씀다 ㅎㅎㅎㅎ 귀걸이 아예 포기햇슴다 그거는 진짜 덤벙대는 사람한테는 제일 소모품이지문 쩍하면 없어지느깐 그래 나는 아예 않낌다

미우낭 (♡.65.♡.165) - 2017/11/27 12:57:22

ㅋㅋ,나같은 사람도 있긴 있네요..ㅎㅎ
기억력은 문제 없는것 같은데 덤벙거리는거 보면 성격인것 같습니다..

한송이2017 (♡.50.♡.166) - 2017/11/25 08:32:27

이 글 읽으면서 웃음이 나왔는데,나를 보는같아서..여자는 요램 안되는데.

미우낭 (♡.65.♡.165) - 2017/11/27 12:58:27

여기 나랑 비슷한분 한명 추가로 있네요..ㅎㅎ
여자는 챙길게 너무 많슴다,밖에 한번 나가재두,이것저것 챙겨야 하고,,
빠뜨리고 나올때도 있습니다,,같은 여자라서 이해갑니다~~

둥글둥글띵띵땅 (♡.144.♡.97) - 2017/11/25 08:50:04

동무그거이세상떠날때까지 고치지 못함니다. ㅋㅋ
그게동무문제 아니우 태여날때부터 그렇게 만들어졌고 그런피를 가졌기에 절때 고쳐지지 않음. 걍 그대로 사세요. ㅋㅋ

한송이2017 (♡.50.♡.166) - 2017/11/25 09:01:33

ㅎㅎ맞는같네요

미우낭 (♡.65.♡.165) - 2017/11/27 12:59:36

ㅋㅋ,울 어머니 아버지는 절때 덤벙거리는 성격 아니고 엄청 차분하고
티끌만한 착오도 없어요, 내 아마 몇단계 건너뛰어서 어느 조상님닮은것 같습니다~

둥글둥글띵띵땅 (♡.144.♡.72) - 2017/11/27 13:18:59

^^

웟애버 (♡.104.♡.148) - 2017/11/25 13:45:25

지금까지 못 고챳으믄 고치기 함든거 같음다....

미우낭 (♡.65.♡.165) - 2017/11/27 13:00:02

그쵸,,고치려고 해도 힘드니
그냥 생긴대로 살려고 합니다

shirly0 (♡.230.♡.66) - 2017/11/27 14:50:50

류동홍기 오래만에 들어봄다 ^^ 저도 사고뭉치인데 나이들면서 좀 개선이 되는것같습데다.

미우낭 (♡.65.♡.165) - 2017/11/27 22:04:56

ㅋㅋ 저도 어릴적에는 사고뭉치인데 나이 드니깐 정말 많이 개선되었어요

asiana988 (♡.65.♡.253) - 2017/11/27 14:55:35

울엄마 항상 하는 말:너 뒤 따라다니면 핸폰가게 해도 되겠다임다..그래고 너를 안 잃어버리능게 신기하다고..ㅋㅋㅋ
타고난거라 어쩔수 없을거 같슴다 ㅎㅎㅎ

미우낭 (♡.65.♡.165) - 2017/11/27 22:06:32

다행이 저는 지금껏 핸드폰을 딱 한번 잃어버렷어요,
택시에서 내릴때 호주머니에서 뚝,하고 머 떨어지는건 알았는데,
한참 보긴 했는데 어두워서 그게 내 핸드폰인걸 미처 생각못하고 내렸는데,,
전화 걸려갔을땐 이미 꽌지 했어요,,
잃어버리는 물품도 사람마다 다 다른것 같아요...

asiana988 (♡.15.♡.3) - 2017/11/28 00:16:12

저는 머나 다 잘 잃어버림다..그리고 덤벙덤벙 거리고 ㅋㅋ 이 나이에 돈두 항상 잃어버리메 다니구 휴....
암튼 저랑 같은 사람이 있어 방갑다고 해야할지 ㅋㅋㅋ

37,535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크래브
2013-10-19
37848
bus511
2012-03-05
52223
해피투투
2017-12-14
1232
듀푱님듀푱님
2017-12-10
1018
초봄이오면
2017-12-08
1250
가시나무521
2017-12-06
1612
잘먹구살자
2017-12-01
986
요얼쥬쥬
2017-12-01
925
아기상어
2017-11-30
1277
딸기방울
2017-11-28
1002
해윤
2017-11-28
980
배꽃
2017-11-27
2492
미우낭
2017-11-24
1339
초초마미
2017-11-24
1033
초초마미
2017-11-23
1140
laner115
2017-11-23
926
초봄이오면
2017-11-22
1121
돼지3마리
2017-11-21
824
미우낭
2017-11-21
1577
요얼쥬쥬
2017-11-21
1137
미우낭
2017-11-21
744
해피투투
2017-11-20
653
내사랑임
2017-11-20
1567
해피투투
2017-11-17
1204
합마하물결
2017-11-17
541
해피투투
2017-11-16
1183
연길이야기
2017-11-15
1909
다니엘426
2017-11-14
10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