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전화
맑음 북경 -11°C / 3°C
대체로 흐림 상해 2°C / 10°C
부분적으로 흐림 광주 10°C / 17°C
맑음 연길 -16°C / -7°C
대체로 맑음 심천 11°C / 17°C
부분적으로 흐림 소주 -1°C / 10°C
맑음 청도 -5°C / 3°C
대체로 맑음 대련 -10°C / 1°C
맑음 서울 -8°C / 0°C
맑음 평양 -11°C / -1°C
바람 동경 1°C / 8°C

쓸대없는물건 사들이는건 왜일까요?

가챠가챠 | 2018.10.11 14:14:10 댓글: 8 조회: 656 추천: 1
분류생활잡담 http://bbs.moyiza.com/lifejob/3737474
아버지 혼자 연길에서 생활하고 잇슴다
혼자 잇는게 안쓰러워서 생활비 푼푼주고
돈쓰눈거 관해서 뭐라 안합다
어제 글쎄 아버지하고. 위씬으로 화상채팅 하는데. 허우. 집안에 무스거 그리 사들엿눈지
집이 글쎄 3쓰1팅인데 꼴똑 채와넣엇숩대다
뭐 딱봐도 거저줘 도 안 가질거 돈내서 사서
온집으 꼴똑 채와낳숩데다
하 . 뭐라 햇더니 돈 쓴다고 구래니 하며
좋아안합데다.
하긴 우리 시아버지도 그러심다
120평짜리 집에 혼자 사는게 뭐 어찌 사들이는지
근대 또 돈 쓰눈건 엄청 아까워하면서
쓸대없눈건 자꾸 사들이니 참
돈도 멋잇게 쓰면 좋갯눈데 말임다
옷이나 멋잇게입고 여향이나 다니고 이랫으면 좋갯슴다
추천 (1) 비추 (0) 선물 (0명)
IP: ♡.11.♡.188
기억의저편 (♡.57.♡.171) - 2018/10/11 14:32:45

늙은이들 머라하면 안좋아해요 ㅎㅎ어떡하나

8호선 (♡.245.♡.119) - 2018/10/11 14:35:17

혹시 다단게 하시는게 아닌가요

요즘 연길에 로인들 상대로 다단게가 휩쓸고 잇어요
로인네들 한곳에 모여놓고 강의하면서 아주 살갑게 굴면서 야금야금 돈 홀려내요

보건약품도 팔고 암튼 자식들 켵에 없는 로인네들 사냥감으로 삼는게 많아요
혼자 사는 로인들 외롭고 쓸쓸히 보내는걸 알고 정기적으로 문안인사도 하면서 가족애를 느끼게 해요

지금 로인네들은 퇴직비도 잇지 자식들 효도하느라 주는 돈도 잇지하니 물질상 풍족하니 까딱하면 올가미에 걸려요

난 그래서 드문드문 아버지한테 전화해서 지금 나오는 신생사기극들을 알기쉽게 알려줘요
예방주사를 미리미리 놓아드리는거죠

가챠가챠 (♡.11.♡.227) - 2018/10/12 05:49:15

촨쑈는 아닌거 같슴다.
예를 들어서 식탁이 집에 세개임다
주방에 두개 .거실에 한나
3칸 침실에 책상 다 놓고
책보기 좋아해서
책상으로 쓴다는겜다.
그리고 뭐 쏘파도 괴상한거 싸구려 사놓고
돈 좀주더래도 쓸만한거 사는게 아이라.
그리고 뭐 꽃병이고 꽃이고
밥도 잘 안해 드시며
주방용품에 뭐 칼도 몇쎄트씨 사놓고
프라이판 국 가마 도 몇개씩 사놓고
암튼이렇게 생활용품으 쓰지도 못할 싸구려
사놓눈단 말임다. ㅎㅎ혼자사눈데 120평짜리 집에
누기놀라가면발 디딜데 없슴다 ㅍㅍ

쌍두사 (♡.223.♡.34) - 2018/10/12 03:42:39

부모들이 이럴땐 진짜 어찌해야 함까?
나도 알고싶습니다 대책으

고구마말랭이 (♡.127.♡.109) - 2018/10/12 10:50:51

한가하고 돈있으면 없던 물욕도 생기는맴다ㅎ

지분72 (♡.50.♡.218) - 2018/10/12 16:39:49

물건에 집착하는 분들은 사랑이 부족해서 그렇다고 합니다. 원인을 알았으면 대책은 쉽게 나오겠죠.

소이다 (♡.61.♡.169) - 2018/10/13 08:37:38

부모님 나이분들은 다 그래요
우리 엄마도 집에 물건이 그렇게 많을수가 ㅋㅋ
그래서 갈때마다 제가 한가득 가져와요
우리 살림에 도움되는게 많더라구요
어차피 우리도 돈주고 사야대는대
가져온만큼 돈으로 용돈보태서 더 많이 줘요
엄마가 물건은 또 싸구 좋은거 잘 사셔서
다 유용하더러구요.뭐 먹는거에서 휴지나 다 쓸모잇는거라.
제가 가져와서 잘쓰고잇어요
저도 엄마가 물건에 집착하는것보다
여행이나 본인에 썻으면 좋겟는대
엄마들은 그렇게 알뜰하게 살아오셔서
근대 전 또 물건 쟁여놓기 싫어하는 미니멀 스타일이라 ㅋㅋ
엄마의 집안정리하는 깔끔함은 제가 또 배워가고잇더라구요.

이른저녁 (♡.50.♡.147) - 2018/10/17 12:03:28

할수 잇을때 하고 싶은걸 다 하게 해뵤쇼

37,668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크래브
2013-10-19
38264
bus511
2012-03-05
52611
dfgdfsgsdgs
2018-10-15
345
기억의저편
2018-10-15
396
8호선
2018-10-15
656
기억의저편
2018-10-14
514
8호선
2018-10-14
726
8호선
2018-10-14
897
야명주
2018-10-14
551
기억의저편
2018-10-13
595
기억의저편
2018-10-12
730
화이트블루
2018-10-12
906
기억의저편
2018-10-11
818
가챠가챠
2018-10-11
656
기억의저편
2018-10-11
573
농촌58
2018-10-11
348
8호선
2018-10-11
629
다시내게로
2018-10-10
1492
샬론
2018-10-09
535
아이홍씨
2018-10-09
735
냐옹이사랑
2018-10-09
349
기억의저편
2018-10-09
808
8호선
2018-10-09
1801
샬론
2018-10-08
362
기억의저편
2018-10-09
516
기억의저편
2018-10-08
485
nilaiya
2018-10-08
545
고구마말랭이
2018-10-08
8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