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전화
맑음 북경 -7°C / 7°C
대체로 흐림 상해 -1°C / 7°C
맑음 광주 5°C / 15°C
부분적으로 흐림 연길 -15°C / -3°C
맑음 심천 6°C / 15°C
대체로 맑음 소주 -1°C / 6°C
맑음 청도 -5°C / 6°C
대체로 맑음 대련 -3°C / 5°C
부분적으로 흐림 서울 -6°C / 3°C
맑음 평양 -11°C / -17°C
맑음 동경 0°C / 7°C

뼈에 대한 생활 소상식

미우낭 | 2017.10.02 18:11:48 댓글: 2 조회: 752 추천: 0
분류건강 http://bbs.moyiza.com/lifetips/3470508
중학교때 생물선생님이 뼈에 대한 지식을 배워줄때
뼈는 칼슘 뿐만 아니라 유기질과 무기질로 성분 등등으로 구성되었다는걸 알려 주시면서 생활 소상식을 말해줬어요,,
생선뼈를 산성 높은 식초에 오래동안 담그면 무기질이 점점 더 빠지면서 유기질만 남게 되어 뼈가 엄청 유연해지는건 다들 잘 아십니다,
다만 뼈의 크기에 따라 한시간 이상 혹은 몇일이상 담궈줘야 무기질이 몇프로 정도 빠지지
단지 식초에 담궈서 몇분만에 무기질이 다 빠지는건 절대 아닙니다,
생활 소상식을 보면 생선뼈가 목에 걸렸을때 물이나 밥을 꾹꾹 밀어 넣어서 효과가 없으면 식초를 먹으란 말이 있는데
이런 잘못된 생활 소상식이 아직도 위쳇에서 떠돌아 다니더라구요,,,
이건 잘못된 상식이라고 말씀드리고 싶어요,,
식초를 한병사리 다 먹어도 소용없대요,, 식도를 지나는 몇초사이 식도만 타들어가지 뼈가 어케 유연해질수 있어요?
이 잘못된 정보를 누가 공중파에 흘려 보냈는지,, 참 어이가 없어,, 직장 동료가 목에 생선 가시가 걸렸는데,,
희석한 식초물을 한컵 먹고 모자라서 두컵 세컵 정도 먹었는데,, 식도에 걸린 뼈 땜에 아니라 위가 너무 쓰려서 병원 갔어요 참 어이없음
생활소상식에서 생선가시가 목에 걸렸으면 식초물 마시지 마세요, 효과 없어요,, 몇시간동안 식초를 먹어도 효과없어요, 위만 상할뿐이지,,
글구요,,, **할머니가 골다공증에 연세가 많으셔서 뼈가 약하구요,,
화장실에서 넘어져 골반뼈를 다친뒤 뼈에 못도 박고 철강도 박고 해서 걸음이 불편해요,,
어느날 그집에서 우연히 발견한건데 갓 태어난 애기들이 먹는 분유를 풀어 먹더라구요,,
제가 깜짝 놀라서 말했어요, 로년들 먹는 분유가 따로 있는데 왜 애기 분유를 풀어먹냐구,,
이건 뼈 건강에 엄청 해로운거니 먹지 말라고 했어요,,
그러더니 우유가 머 다 똑같지 손녀자식이 분유갈아타면서 안먹는 우유가 버리기 아까워서 먹는대요,,
갓난아기는 유기질 많고 분유를 먹으면 무기질 성분추가로 뼈가 튼튼해지는 우유이지만
로년에는 유기질이 부족해서 로년우유는 유기질 성분을 추가해주는 우유를 먹어야 하는데,,,
영유아 우유를 먹으면 뼈 건강을 해치는거라고 그렇게 말씀 드렸는데,,,휴 할머니가
제 말 듣지 않고 영유아 우유를 버리기 아깝다고 끝까지 먹더라구요,,결국 가족한테 얘기해서,,
해결하라고 했는데,, 가족들은 별 관심도 없고 암튼,,,,, **할머니이구요, 저희 할머니 아닙니다,,

로년분들 영유아 분유 절대 마시지 말길 바랍니다 ~
추천 (0) 비추 (0)
IP: ♡.66.♡.182
gyolhonhaza (♡.150.♡.192) - 2017/10/09 00:27:41

좋은소식이네요

그린84 (♡.111.♡.86) - 2017/10/09 11:26:04

좋은 글입니다.
감사합니다^^

11,327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옥란화
2009-04-30
0
20447
보라
2006-06-20
25
26593
포도59샵
2017-12-16
0
83
gyolhonhaza
2017-12-15
0
93
별천지921
2017-12-13
1
162
깨금이
2017-11-29
2
469
미우낭
2017-11-21
0
531
쁘쁘
2017-11-05
0
671
미우낭
2017-11-03
1
756
미우낭
2017-10-12
1
560
choi0522
2017-10-07
0
779
미우낭
2017-10-02
1
745
미우낭
2017-10-02
0
752
수림이7
2017-09-28
0
457
WULAJI
2017-09-17
1
654
루비처럼
2017-09-14
0
471
캐스
2017-09-14
2
922
캐스
2017-09-11
2
908
딸기방울
2017-08-29
0
967
펭긴인생
2017-08-21
0
704
관홍
2017-08-11
0
1117
눈물없는남자
2017-08-11
0
961
눈물없는남자
2017-08-09
0
917
알손
2017-07-27
0
1146
misomiso
2017-07-22
0
609
나나
2017-07-22
0
677
뱀요정백소정
2017-07-04
0
1408
qingtian6
2017-06-16
0
15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