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전화
부분적으로 흐림 북경 22°C / 32°C
대체로 흐림 상해 27°C / 32°C
흐림 광주 26°C / 32°C
흐림 연길 13°C / 22°C
소나기 심천 26°C / 31°C
대체로 흐림 소주 27°C / 33°C
뇌우 청도 25°C / 31°C
소나기 대련 21°C / 27°C
대체로 흐림 서울 24°C / 34°C
흐림 평양 22°C / 27°C
부분적으로 흐림 동경 18°C / 26°C

편견의 벽

소박하고작은꿈 | 2018.07.11 09:08:09 댓글: 9 조회: 1042 추천: 3
분류사회문제 http://bbs.moyiza.com/society/3675038
조선족분들
십수년전 한국비자때문에 남조선 사기꾼이래
동북와가 사기쳐서 사람이 죽고 사회에 큰 혼란이 왔다
한족도 아이고 조선동포라는 인간들이
우찌 그럴수 있나

이런 이야기 몇번 들었는데요
특히 나이좀 있는 사람들이 하더라두요
이제는 모두에게 통용되는 것일지 몰라도

이문제를 짚어봅시다
이 사기가 비단 조선족에게만 일어났느냐?
택도 없는 이야기죠
타국나가믄 한국놈들 조심해라
이말이 나온 이유를 생각해 보믄
그냥 그 사기꾼은 돈 냄새 맡고 동북으로 간것뿐

그런 사회문제가 발생하믄
싹수를 자르고 시민사회가 미리 대처를 했어야 하는데
이부분은 아쉽다
이미 사건이 만연한뒤에..

그런데 이런 사기는 비단 동북에서만 일어나지 않는다
남조선에서 비일비재 하다
사기가 남조선만 이럴까?
남조선만 그렇다고 단언한다면 최소한 근거라고 대야한다
사람이 사는곳이 사기가 능히 존재한다
다만 금품사기범에 상당히 관대한
남조선법에는 상당히 불만이 있다

그런데 이런것을 가지고
한국정부가 사과를 해야한다거나
한국민이 나쁘다고 단정하고 욕하는기
과연 타당한 일인가?
우둔하기 짝이 없는 일이다
물론 개인취향이 그랗다면 할말엄다

어찌보믄 편법?으로 한국가려고 하다가
사고가 터진게 아인가?
물론 그 사람들 맘 충분히 이해한다
하지만 욕심이 결국 사기를 만들어 내는건 동일하다
요짐 비트코인으로 자살하는 사람이 있다
결국 증명되지 않은 것에..욕심을 걸었다가 망했다

좋다 백번 양보해가
한국넘들 나쁘다 치자.
왜 선량한 조선족 사기치느냐 말이다

그라믄 이건 어떤가?
중국와가 조선족이랑 사업하다 뒤통수 맡고
거지대고 쪽박찬 한국사람도 부지기 수다
을매나 잘못해줬음 뒤통수 쳤나
뭐 이런류의 논쟁도 다 무의미하다 결과는 그러니
요짐은 덜하지만 예전에는 참 많았다 한다
중국으로 가는 붐이 일어났을때 말이다

이런 이야기 듣는 한국사람이
모든 조선족이 동포 뒤통수친다고 욕해야 맞는가?

같이 일하면서리 뒤로 뽀찌(수수료) 같은거
받아 먹다가 걸리는거는 이제 당연한 일이 댄지 오래다
참고로 남조선문화는 공식적인 업무에 개인의
사적편익을 취하면 바로 해고다. 이게 문화다
이런일을 겪던 한국인의 마음은 어땠을까?
이미 배신당했다고 깔고 가는것이다
그리고 좋은 마음이 강수가 음다
( 이런일이 반복되니 이제는 아예 인정하는 사람도 만다
그 금액이 크지 않으면..인정해주는 )
이또한 자연스러운 현상이다. 비온뒤 굳는 땅

참고로 재중 남조선인이 80만 이라 하고
이중 유학이나 단순주재를 빼믄 30만 정도가
사업관련된 일을 한다
을매나 많은 이런 신뢰를 무너트리는 일이 잇엇겟는가

비단 이런 일이 꼭 한국인과 조선족 사이에서만
일어나는 일이겠는가?

서로를 알아가는 과정이다
서로는 임정해 가는 과정인것이다
하지만 이런 속에서도 일이 잘대가 서로 잘된
케이스도 엄청 많을낀데
좋은이야긴 뭍히고
나쁜이야긴 천리를 간다

요짐 남조선에서는 조선족을 이렇게 부른다
한국말 하는 중국인. 일부 문화가 비슷하지마는
대부분의 문화는 남조선과 완전 다르다는 것을
이제사 이해하기 시작한것이다 나쁘지 않다
그동안은 동포라하믄 사고.생각도 같다는 착각에 빠졌었다

또한 조선족은 한국사람이 동포주의에 입각해
오로지 선량항 사람이 아님을 충분히 이해하고
이득을 쫒는 그냥 사업하는 한국사람 인것을 알았다
특별히 좋을것도 나쁠것도 엄다

이런 상호관계정립이 나쁜가?
교류가 있으매 당연히 치뤄야할 과정이지 싶다
문화적 차이를 인식하고
서로 조심하고 적응해 나가는 과정이다

이건 있다.
문화가 다르고 사고가 달라도
언어가 90% 통하니
쉽게 서로에게 마음을 열고 가까워 지는
아주 좋은건 명백하다
일도 빠르고 정확하고 말이다.

썩은 나무를 보고 숲을 욕하지 말아야 한다
썩은 나무는 도려내면 그만이다

누구 욕할것도 엄고
탓할것도 음다. 똑같다
합리적 사고를 하는 사람이라면
역지사지를 생각할 것이고
아니라믄 내껀 내꺼고 니껏도 내끼다 하겟죠

그냥 수평적인 친구다
서로 헐뜯는 이야기는 집어치웠으믄 함다
추천 (3) 비추 (0)
IP: ♡.140.♡.58
코테츠 (♡.90.♡.171) - 2018/07/11 10:53:42

여기와서 남의 나라 사람들한테 편협하다 뭐하다 하지말고
한국싸이트에가서 편협하게 예멘난민댓글에 조선족 욕하지 말라고 해보세요.
손님 ..여기서 이러시면 안됩니다.

yilian3142 (♡.227.♡.128) - 2018/07/11 12:19:05

썩은나무에 뭔 숲이지?
당신은 중재자인척 착각마세요!
중국에서 한국과 한국인이미지가 하룻새 매겨진건가요?
지존소리만 듣고싶으면 안오고 안보면되요
할말없으면 근거와 자료를 대라?
사처에 널부러져서 천하에 드러난 근거자료를 들라는건
아버지와 아들을 증명하란것과 뭐가 달라요?
당신보다 깬사람들 많으니
중재자인척 마세요.
자격미달이니까

무기여안녕 (♡.166.♡.70) - 2018/07/11 13:01:09

어느쪽으로도 치우치지 않으시고 객관적이고 공정하시네요~~
심히 공감하며 추천 드립니다~~

고려보이2 (♡.161.♡.156) - 2018/07/11 18:03:27

스크린속의 조선족 이미지는 어떻게 해석할건데?
티비든 영화든 조선족이 어디 진짜 연변에서 사는 조선족 그런 이미지로 나왔는가?

그런걸 방영하게끔 놔둔게 남조선정부라는 기관인데

그럼 남조선 정부에서 당연히 사과해야 되는거 아닌가?

남조선 인간들 나쁘다고 여기는게 아니고 당연히 나쁜걸 그렇게 미화는 하지 맙시다.

미래양 (♡.231.♡.96) - 2018/07/11 18:44:11

하나도맞는말이 없네요 정말

지다자버 (♡.117.♡.142) - 2018/07/11 19:11:09

리성을 가지고 랭정하게 한번 판단해 보는 시간을 가져봤으면 해요.

한국인이 순진한 동북조선족을 사기쳐서 많은 사람들을 자살에 이르게 했다.. 이 내용인데요.
원래 말이라는게, 량쪽 말을 다 들어봐야 좌우정황을 알수 있음에도 불구하고, 사기를 당했다는 일방적인 주장만이 되풀이
되다보니 진실?? 그것 또한 그렇다고 칩시다.

우선 사기를 당해 일부는 자살에 이르렀을거란 말에 충분히 개연성이 있다고 보고 부정을 하진 않아요.

그럼에도..
내서는 90년대 중반에 심양에서 자그마한 식당을 한 경험으로 그때 당시 상황들이 아련히 머릿속에 그려져요.
당시 한국에 갈수 있는 조건들이 많지 않았고, 갈수 있었다면 거의 불법적인 방법이 동원되었어요.
방법으로는 친척방문, 외국인투자회사설립, 고깃배 갈아타는등의 방법들이 있었던걸로 생각이 드는군요.
각 민박집마다 한국에 가려는 많은 조선족들이 차례를 기다리며 대기하고 있어, 저낙에 같이 술도 많이 먹었네요.

구조적으로 낯선 중국땅에 한국인이 들어와서 현지인을 사기친다? 아마도 목숨 걸 요량이 아니라면 시도조차 힘들거에요.
조선족과 그 조선족이 알만한 사람을 대상으로 행해지는 일이기에 한국인이 돈을 중간에 강탈한다는 것은 불가능해요.
구구절절 다 얘기하다보면 내용이 너무 길어지니, 요점만 간단히 적고 마무리 지을게요.

조선족 모집책, 중국내 서류및 비행기표 담당 여행사, 중국내 연락책 한국인, 한국내 서류 담당 한국인..
대개 이런 구조가 될때, 한국에 사람을 보낼수 있다고 해요.

모집은 지인 소개~ 소개로 이루어지기 때문에 한집 걸러 다 알만한 사람으로 구성된다고 보면 돼요.
중국 여행사에서 준비하는 서류(골 바꾸는거 빼고)와 한국에서 보내온 서류는 전부 합법이에요.

여기까지 다 준비가 끝났어요.
그럼 한국에 나갈 당사자의 몫만 남은건데, 이 단계 또한 교육이 필요하고 쉽지 않은 과정이에요.

여기서, 한국 비자가 나오면 당연시 되고, 한국에 못가면 사기로 인식이 되어버려요.

그것도 그럴것이, 이 단계에 오기까지, 사전 준비에 필요한 전체 돈의 반이 들어가는 엄청 큰 돈을 준비해야 했거든요.
이리저리 차용해서 돈을 준비했는데, 정작 한국에 가지도 못하고 반을 잃으면 이를 어찌 다 갚는단 말이에요.
"사기로 자살을 했다" 란 말이 이 사람들의 립장에선 성립이 되지 않았겠어요?
정작 한국에 보내야만 하는 조직들도 보내지 못하면 손에 쥐는게 없이 헛일을 하게 되는거구요.

밑도 끝도 없이 한국인이 조선족에 사기쳤다~~ 딱 이말이 맞는 말일까요?
많은 조선족들이 이 사람들로 인해 한국에서 큰돈을 벌었고, 또는 가지 못하기도, 잡혀 돌아오기도 했어요.


동북 조선족 사기사건의 정의를 내리자면,
"한국을 대상으로 벌인 한국인,조선족 사기 사건" 이라고 정의 할수 있을것 같아요.

소문자시 (♡.104.♡.11) - 2018/07/12 23:55:32

중국뿐만만아니라 세상범위에서 남조선사람들이 낯선땅에서 야반도주전문가 사기도주전문가로 세상에서 평판이 자자한데 너혼자 온갖추측해가며 소설짓기네 ??? 실제근거는 하나도 없고 온갖 너혼자추측에다 소설짓기

지금까지 세상범위에서의 한국인 사기도주 야반도주 그게 뭔지 알고 ?? 그건 세상이 공인하는 일이다 ,, 한국인세상1위사기률 통계수치까지 있다 !!!! 너야말로 일방적으로 혼자 입으로 아무근거없이 니혼자추측으로 소설짓고있다 ,, 남조선안간다 해서 실패하거나 빚더미에 빠지는 일은 근본 없다 !!!!!!

중국에서의 한국인사기로 인해 자살로 이어진 피해자들 상처에 소금뿌리는 소리는 삼가하자 ,, 남조선것들을 동포라 믿었던 연변분들의 한개집안 전부 재산과 밖에서 빌린돈 합친분까지 사기치고 도망간 한국인들,, 니입으로 사기 성립안된다 ?? 니입으로 우주도 남조선꺼라 하겠다 ,,,, 니절로 무슨 여행사 조직 소개소같은 소설짓는데 그때 남조선안간 사람은 오히려 중국에서 더 잘 되였다,, 빚더미에 빠지는 일도 근본 없다

중국의지해 남조선몇천만이 밥먹어야 하는걸 그리 중국정착하게 도와준 사람들 상대로 사기친게 바로 한국인이다 ,, 근 10몇년 청도 심양 산동 상해등 지역에서 야반도주한 한국인들 낯선땅이여서 야반도주하기 더 쉬운거 아닌가 ??
남조선간 사람들은 겨우 제입이나 풀질했지 ?? 남조선가서 큰돈번다같은 황당한 소리는 처음 듣는다 ,, 중국에 남는 사람들이야말로 큰돈 번다

쎄이보우 (♡.72.♡.4) - 2018/07/12 16:52:11

보니까 딱 남조선 노가다꾼 말투구나 ..

남조선물 많이 먹으면 < 꿈도 작아지구 소박 > 해진다드니 딱 맞는 말이고나 ..ㅋㅋ

소문자시 (♡.104.♡.11) - 2018/07/13 02:00:10

한국인세상1위 사기률은 한국언론도 인정하는바인데 그로인해 자살로 이어진 피해도 그리 많고 그렇다 해도 중국은 남조선처럼 비루하게 매일 언론 가지고 한국인으로 극대이슈화안했는데

이정도면 반성하고 감사하고 뉘우칠줄 알아야되는데 말도 안되는 또박또박 변명거리가 뭘까 ?? 중국과 세상에서의 한국인 야반도주 사기도주는 그야말로 가관이다
조선족이 당연 그런 남조선과 문화같은리 없다 !!!!! 동포 ?? 음 ~~~ 세상에서 유일하게 온나라국가힘으로 조선족해치는 동포는 맞구만

남조선이 중국에 의지해 몇천만이 생계챙기도록 도와준 사람들이 바로 조선족이다
한국인한테 사기당해 자살한 사람은 들어봐도 조선족이 중국에서 남조선사람뒤통수 친다는 소리는 처음 들어본다 ,, 좀 그만 만들어내라

16,450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bus511
2012-03-09
19
32043
bus511
2008-07-06
1
42221
윗동네헛가다
2018-07-22
7
1690
윗동네헛가다
2018-07-22
1
1154
기승전ruf
2018-07-19
4
1255
흑룡하
2018-07-19
1
1251
부평cho
2018-07-18
2
612
시골촌영감
2018-07-17
4
991
인자한늑대
2018-07-17
2
1178
Caracal
2018-07-15
2
1152
스쳐지나
2018-07-15
2
926
윗동네헛가다
2018-07-14
6
1204
마이기적
2018-07-14
0
559
시골촌영감
2018-07-14
5
854
흑룡하
2018-07-13
0
976
윗동네헛가다
2018-07-12
3
1334
기승전ruf
2018-07-12
11
1178
윗동네헛가다
2018-07-12
8
1534
기승전ruf
2018-07-12
14
1095
Caracal
2018-07-11
0
742
기승전ruf
2018-07-11
2
667
소박하고작은꿈
2018-07-11
3
1042
마이기적
2018-07-11
7
1519
유명한쉐프
2018-07-10
0
772
엑스블리
2018-07-10
0
667
기승전ruf
2018-07-10
0
434
기승전ruf
2018-07-10
2
613
콰콰
2018-07-09
13
2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