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전화
흐림 북경 25°C / 31°C
부분적으로 흐림 상해 25°C / 32°C
흐림 광주 25°C / 32°C
산발적인 소나기 연길 22°C / 30°C
산발적인 소나기 심천 25°C / 31°C
부분적으로 흐림 소주 27°C / 33°C
거센 바람 청도 25°C / 30°C
맑음 대련 23°C / 31°C
맑음 서울 23°C / 32°C
대체로 흐림 평양 22°C / 32°C
흐림 동경 26°C / 30°C

한국인들에게 미안하다고 말하고 싶다

윗동네헛가다 | 2018.07.12 19:45:50 댓글: 6 조회: 714 추천: 5
분류사회현상 http://bbs.moyiza.com/society/3676300
미안하다.
나는 태평하게 부모의 돈으로 대학을 제대로 안다니고
놀기만 했다

미안하다.
우리는 동무들이 군부독재에 반대하여 목숨을 걸고
시위를 하고 있던 일을 전혀 몰랐다.

지금까지 한국을 머저리 취급해오고 미안했다.
똑같은 민족인데 경멸해오고, 미안했다

우리늘 봐주오.
북한과 한국이 한국 전쟁을 끝내려는 시대에
위기를 부추기는 듯 한 우리를

우리는 한민족이며
절대 다수의 조선족은 동포 국가를 사랑하고
있다는 사실을 기억해 주오.
추천 (5) 비추 (0)
IP: ♡.111.♡.60
미지수야 (♡.230.♡.78) - 2018/07/12 20:40:05

ㆍ추천ㆍ

미지수야 (♡.230.♡.78) - 2018/07/12 20:43:20

근데 조선족1세대의 정이 느껴지는데 이건 뭐라고 말해야죠? ㅋㅋ지금은 3세대까지 와 있죠? 나름 물려받은 내력을 자존감이라 아는 우리민족의 특징이 있는데 그 내력이 민족의 끈끈한 연결고리라고 여겨집니다ㆍ

소문자시 (♡.104.♡.232) - 2018/07/13 03:27:15

자네혼자 이상에 해당하는 어떤짓 했는지 아니면 어떤 심정으로 감개무량한지는 모르겠지만 ,, 자네본인심정이라면 그건 자네자유지만

좀 말끝마다 조선족전체 대표하는건 우려먹는건 삼가해야지 ,, 그게 사람 기본아닐까 ?? 할일없이 남 대표하는건 솔직히 그건 잘못된거다 ,, 어떤 사람은 더 멀리 더 정확히 보고 어떤 사람은 다른 견해인데

소문자시 (♡.104.♡.232) - 2018/07/13 03:28:34

부모돈으로 대학안다니고 놀기만 했다 ,, 그건 부모한테 미안하다 해야지 왜국인 남조선사람한테 미안하다가 뭐지 ??
지금은 중국경제에 의지해 남조선몇천만생계챙기는시대에 남조선에서 부모돈으로 대학안다니고 놀기만 한 사람들 중국한테 뒤게 미안하겠다

군부독재반대 ?? 하기보다 나라팔아먹고 위안부동원해바친 매국노친일파가 권력잡고 부자되고 70년간 한국사회성공인사되고 국회의원되고 대통령까지 되는걸 반대하는 사람은 한사람도 없더라 ,, 오히려 국민들이 뽑아서 친일파와 그 후손이 대통령되기 ,, 휴 ~~

소문자시 (♡.226.♡.57) - 2018/07/13 03:29:18

한국인도 이젠 알 사람은 다 아는데 지금까지 몇십년간 남북위기 남북갈등 부치킨 사람 누구일까 ??

미국은 세계전략으로 자기리익으로 남북갈등 필요하지만 하지만 갈등의 진정장본인인은 한국에서 자칭보수 실제친일파와 그 후손들이다
그들이 몇십년간 남북갈등 국내의 세대갈등 이념갈등 지역갈등 남녀갈등으로 지금까지 그틈에서 리익챙기고 지금까지 지내온 사람들이다

진정 불화의 장본인도 안보이고 그런장본인 미화까지 하고 뭘 누구한테 미안하다는거지 ?? 위기부추키는듯한 우리가 누구지 ?? 함부로 남 대표하고 모함하는건 못된 행위에 속하오

진정 민족이나 동포각도로 사물본다면 저렇게는 안나오겠는데 당신개인심정으로만 봐주겠음

어글리남조선 (♡.169.♡.25) - 2018/07/14 11:03:53

조선족인것처럼 하지마라 비겁한 님조선종족아

16,400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bus511
2012-03-09
18
31772
bus511
2008-07-06
1
41998
Caracal
2018-07-15
1
409
스쳐지나
2018-07-15
1
313
윗동네헛가다
2018-07-14
1
374
마이기적
2018-07-14
0
199
시골촌영감
2018-07-14
4
331
흑룡하
2018-07-13
0
589
윗동네헛가다
2018-07-12
2
707
기승전ruf
2018-07-12
3
403
윗동네헛가다
2018-07-12
5
714
기승전ruf
2018-07-12
4
412
Caracal
2018-07-11
0
490
기승전ruf
2018-07-11
2
433
소박하고작은꿈
2018-07-11
3
729
마이기적
2018-07-11
7
774
유명한쉐프
2018-07-10
0
530
엑스블리
2018-07-10
0
461
기승전ruf
2018-07-10
0
240
기승전ruf
2018-07-10
2
415
콰콰
2018-07-09
12
1392
시골촌영감
2018-07-07
1
485
5뚜기인생
2018-07-06
7
3029
7월이네
2018-07-06
4
944
스쳐지나
2018-07-06
1
721
펀치대마왕
2018-07-06
1
14844
흑룡하
2018-07-05
0
774
미래양
2018-07-05
0
6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