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전화
맑음 북경 -12°C / -4°C
흐림 상해 3°C / 7°C
부분적으로 흐림 광주 15°C / 23°C
맑음 연길 -27°C / -18°C
대체로 맑음 심천 16°C / 24°C
흐림 소주 2°C / 7°C
부분적으로 흐림 청도 -10°C / -2°C
대체로 흐림 대련 -16°C / -10°C
거센 바람 서울 -12°C / -4°C
대체로 맑음 평양 -18°C / -11°C
부분적으로 흐림 동경 0°C / 7°C
주간 베스트 월간 베스트 3개월 베스트 베스트 게시물
대리운전수16 15 1,271 핸디맨남자
모이자에 글쓰는 이유10 10 1,083 핸디맨남자
20년 동안 직장생활 느낀거16 4 1,306 둥글둥글띵띵땅
주식에 관한 일견11 4 594 핸디맨남자
40대가 되면서5 3 722 천사마음0123
설문조사 나의 답변5 3 627 미우낭
꽃배달 한국, 중국 전지역배송

사랑의 반대말은..

마음가는대로 | 2017.09.13 13:36:46 댓글: 8 조회: 1448 추천: 3
분류10대 공감 http://bbs.moyiza.com/sympathy/3458047
사랑의 반대말은 미움이나 증오가 아닙니다.
무관심이리고 하는 분들도 많지만 아니라고 봅니다.
사랑은 반대말이 존재하지 않습니다.
가장 비슷한건 아마 두려움이겠죠.

그것은 모든 희노애락을 포함한 정감의 기본은
사랑과 두려움에서 오기때문입니다.
두려움마저도 사랑의 일부분일지 모르죠.
사랑이야말로 우주 그자체입니다.

사랑하면서 삽시다.
여러분....사랑합니다.
추천 (3) 비추 (0)
IP: ♡.246.♡.246
카멜레온꽃카멜레온꽃 (♡.239.♡.66) - 2017/09/13 16:35:09

사랑의 반대말 두려움이 비슷한듯하네요
그에 따라오는 불안 ...
게으름...

개선자 (♡.153.♡.119) - 2017/09/14 07:20:16

공부식으로 반대어는 恨,憎,恶。

생활식으로 반대어는冷漠。

돈귀신 (♡.136.♡.252) - 2017/09/15 07:12:06

한표

수연이11 (♡.70.♡.225) - 2017/09/15 18:57:23

크~
사랑을 반대쪽으로 보면 -랑사입니당ㅋ
--호호~~~^~^

계곡으로 (♡.67.♡.186) - 2017/09/15 19:04:57

사랑의 반대말에 관해서 저도 생각해봤네요~
아마도 년령에 따라 경력에 따라서 다르지않을까하는 생각이 드네요^^
아마도 이 삼십대라면 사랑의 반대말은 미움 증오 아니면 무관심으로 됄수 있을테죠

사십대이후로는 사랑에 대해서도 진실돼고 겸허한 마음으로 더 깊게~넓게~ 느껴지고 그만큼 미움과 증오는 더 희미해지고 그의미가 없어지는거같네요~ 그리고 사랑하는거만큼 두려움도 다가올꺼구요~ 또한 두려움이 있기에 더 따뜻한 마음으로 다가가고픈게 아닐까요 ~
맞는진 몰겠고 간단히 소감을 적어봤습니다^^

좋은 글 올려주셔서 사랑에 대해서 다시한번 뒤돌아보는 소중한 시간을 가지게 됐네요~
감사합니다 !

스타일28 (♡.39.♡.77) - 2017/09/16 18:59:13

冷漠~~
그런거 같아요♡♡

내미소 (♡.242.♡.61) - 2017/09/17 21:32:53

사랑함니다

녹화 (♡.64.♡.66) - 2017/09/18 23:03:30

사랑의 반대말은 잊혀짐 입니다.

29,098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다가온인연
2009-10-13
0
60164
헤이디즈
2017-09-21
4
1318
다연
2017-09-19
8
1778
베트남전문
2017-09-18
6
2305
수연이11
2017-09-17
6
1978
휴화산
2017-09-17
3
1092
마음가는대로
2017-09-13
3
1448
이달빛
2017-09-11
2
1259
로컬푸드
2017-09-11
3
1355
i0003
2017-09-10
0
1462
휴화산
2017-09-08
1
1121
수애씨
2017-09-08
4
4365
misomiso
2017-09-08
2
902
뉴런
2017-09-07
2
1213
잘될거야2017
2017-09-06
1
1431
나눔서생
2017-09-06
2
2187
로컬푸드
2017-09-06
1
1249
내오
2017-09-04
1
1206
설2008
2017-09-04
7
2442
수연이11
2017-09-03
6
1513
이하나
2017-09-03
1
1287
딸기방울
2017-09-03
1
1892
아름이남자
2017-09-02
0
1685
로컬푸드
2017-09-01
2
903
콩순이엄마
2017-09-01
3
1181
금구
2017-09-01
1
807
잘될거야2017
2017-08-31
10
2629
새타얀만티
2017-08-31
0
10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