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전화
부분적으로 흐림 북경 -11°C / 0°C
소나기 상해 8°C / 10°C
대체로 흐림 광주 9°C / 15°C
맑음 연길 -20°C / -6°C
대체로 흐림 심천 10°C / 16°C
소나기 소주 4°C / 8°C
흐림 청도 -6°C / 5°C
흐림 대련 -8°C / 1°C
흐림 서울 -3°C / 3°C
대체로 흐림 평양 -11°C / 1°C
부분적으로 흐림 동경 1°C / 7°C
주간 베스트 월간 베스트 3개월 베스트 베스트 게시물
코리아드림20 16 1,456 핸디맨남자
노가다의 진실20 12 1,209 핸디맨남자
세대는 공감이 아니다.12 12 633 핸디맨남자
인생의 최대보험8 11 805 핸디맨남자
꽃배달 한국, 중국 전지역배송

해빛의 냄새

휴화산 | 2018.03.13 10:30:48 댓글: 9 조회: 778 추천: 6
분류30대 공감 http://bbs.moyiza.com/sympathy/3574201
오늘 아침 옷을 입다가 문득 기억속에 어렴풋한 어떤 냄새를 맡았다,
무엇이던가,이게 무엇이던가, 무엇이 이런 냄새가 나던가?...

아,이건 해살의 냄새다! 해빛이 갖 빨아놓은 옷을 쪼였을때 나는 냄새!
어제 오늘 찌뿌둥한 날씨였고 어제도 입었던 옷이였는데 왜 오늘 갑자기 이런 냄새를 맡았을가?....

출근을 해서도 그 냄새에 대해 생각해본다.
유난히도 춥고 지루한 이번 겨울, 아직도 끝나지 않았는데,..
이렇듯 찌뿌둥한 날씨에 해빛의 냄새를 맡다니?...

재미대가리없는 요즘, 한습한 기후에 뼈속까지 으슬으슬 춥다.
그래도 오늘 그 아득히 오래된 해빛의 냄새를 맡다니!?...

해빛은 그랬다, 옷을 비추면 옷의 냄새를 냈고, 흙을 비추면 흙의 냄새가 났고,
마른나무를 쪼이면 그 메말랐던 나무에서도 따스한 나무 냄새가 났다....

요즘처럼 한랭하고 음습한 날씨,
질투와 음모와 속임수와 음페가 가득한 이 우울한 사무실에도 해살이 비춰져 들어왔으면 좋겠다.
권모술수에 머리가 희여진 저 형에게서도 담배냄새뿐이 아닌 그 어떤 냄새가 나겠지,
욕쟁이에 왈패같은 저 누이에게서도 순수하고 수집은 어떤 소녀의 냄새가 나겠지?...

말라버리고 움츠러들고 얼어버리고 가리워진 모든 것들에 해빛이 비추어지고
해살이 찬란한 가운데 그 모든것들 본연의 냄새를 맏고 싶다...
멀지않아 그렇게 내게도 해살이 비추어지리라~




추천 (6) 비추 (0) 선물 (0명)
첨부파일 다운로드 ( 1 )
0-1__秦混._碍沥龋__sjk7782.jpg | 393.2KB / 0 Download
IP: ♡.50.♡.133
듀푱님듀푱님 (♡.30.♡.227) - 2018/03/13 10:35:27

낫두 어렷을때 그 냄새를 자주 맡아서 ...
그리고..
잠자기전에 비누로 씻고 자무
이불속에서 향긋한냄새가 남..

휴화산 (♡.50.♡.133) - 2018/03/13 16:52:52

허허~ 비누향도 참 좋은 것이지요~
그리고 해살이 찬란한 날 해빛에 우러나는 그런 냄새들이 있지요~
본연의 냄새를 내는데는 역시 해살이 필요한거지요~

haidexin72 (♡.183.♡.12) - 2018/03/13 17:27:40

꾹 누르고 갑니다

휴화산 (♡.50.♡.133) - 2018/03/14 14:32:46

감사합니다.

안채경 (♡.183.♡.138) - 2018/03/17 10:39:11

넘+ 2 + 2 멋지신분, 추천

휴화산 (♡.208.♡.124) - 2018/03/17 14:04:49

너무 과찬이십니다, 감사합니다!

사랑의애터미812 (♡.169.♡.240) - 2018/03/18 14:48:51

꼭 그런 싱그러운 해빛 비춰질날이 올겁니다 휴화산님

힘내세용 ~~~

휴화산 (♡.161.♡.112) - 2018/03/19 11:30:46

해빛을 받기 위해서 나서고 받을준비를 해야겠습니다,허허~
응원 감사합니다.사랑의애터미님!

kimtaitai (♡.136.♡.48) - 2018/04/05 01:14:26

ㅣ잘보고갑니다.

29,594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다가온인연
2009-10-13
0
64163
호준
2018-03-20
1
1280
인자한늑대
2018-03-20
3
987
북경백수
2018-03-20
7
1739
kcdigital111
2018-03-19
2
2021
디올시아
2018-03-19
3
2737
뉴런neuron
2018-03-19
0
755
인자한늑대
2018-03-19
2
1887
핸디맨남자
2018-03-19
3
1541
Yg0yg
2018-03-18
2
1588
바다79
2018-03-18
4
864
bj3004
2018-03-17
3
1149
북경백수
2018-03-17
2
1096
맨발
2018-03-17
0
1221
핸디맨남자
2018-03-17
4
1128
yj
2018-03-16
0
1487
뉴런neuron
2018-03-16
8
1142
북경백수
2018-03-15
15
3264
우부장
2018-03-14
14
1033
깐뚜포
2018-03-14
0
1238
핸디맨남자
2018-03-13
11
2093
우부장
2018-03-13
13
1700
비온뒤흙냄새
2018-03-13
2
1740
달동네반지하
2018-03-13
2
2272
바다79
2018-03-13
2
1002
휴화산
2018-03-13
6
778
우부장
2018-03-12
16
1478
우부장
2018-03-12
10
13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