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전화
흐림 북경 -1°C / 9°C
대체로 흐림 상해 12°C / 16°C
흐림 광주 20°C / 24°C
맑음 연길 -6°C / 4°C
대체로 흐림 심천 21°C / 25°C
부분적으로 흐림 소주 11°C / 16°C
부분적으로 흐림 청도 -1°C / 10°C
부분적으로 흐림 대련 -1°C / 8°C
대체로 흐림 서울 0°C / 11°C
대체로 맑음 평양 -3°C / 7°C
흐림 동경 8°C / 17°C

가치관이 같은 사람

조금더가까이 | 2018.07.11 19:25:03 댓글: 26 조회: 1281 추천: 8
분류40대 공감 http://bbs.moyiza.com/sympathy/3675499
누구나 자라온 환경이 다르기때문에
가치관의 차이는 조금씩 있다.
어렸을때 가치관에 영향주는 요소들로는
교육환경,우상,책,부모교육,
생활습성 등이 있다.

근데 어렸을 때의 가치관이 평생 가지는
않는다. 자라는 과정에서 세상과
부딪히고 경험하면서 바뀐다.

사람마다 추구하는 삶의 목표, 방향,
사고방식이 다른 것은 가치관의 차이라고
본다. 행복? 돈? 자식농사?
과연 우리 삶의 목표는 무엇일가

요즘 이혼이 많은 건 사실이다.
그 이유를 살펴보면 대부분이
성격차이? 속궁합? 이라고 하는데
그것 또한 가치관이 달라서가 아닐가

성격차이? 대화가 안되고 취미가 다르고
이런 것 또한 가치관이 달라서라고 본다.
우리가 맨날 말하는 말이 안통한다?
왜일가요?

속궁합? 물론 부부관계는 무시못할 정도로
중요한 비중을 차지하는 건 인정한다.
허나 그것만로는 이혼사유가 되긴
부족하지 않은가? 혼인이라는 건 육체적인
쾌락만으로 유지가 되는 건 아니지 않은가?

경제적 가치관도 마찬가지다.
남편은 열심히 돈벌어 저축하길 원하지만
아내는 즐기고 사는 삶을 원하며
돈을 모으지 않는다면 그 가정은 결국
위기에 빠질 것이다.

때문에 혼인은 가치관이 비슷한 사람끼리
만나야 관심사나 취미, 자녀교육방식,
등을 맞춰 나갈 수 있다.
자라온 환경이 다른 이상 아무리
사랑한다해도 가치관은 다를 수있다.

가치관이 비슷한 사람끼리 만나야
목표, 방향, 꿈 등을 같이 이뤄나갈수 있다.
솔직히 끼리끼리 논다는 말이
취미나 성격이나 비슷한 입장이나 환경에서
나오는 가치관이 비슷해서가 아닐가

이건 법이나 도덕적으로 정해진 게 아니고
개인적이기 때문에 조금씩 차이가 있더라도
서로 양보하며 맞춰나가야 한다.
그럴려면 각자가 상대방에 대한
이해와 노력, 배려가 필요하다고 본다.
추천 (8) 비추 (0) 선물 (0명)
낮말은 새가 듣고 밤말은 쥐가 듣는다...
착하게 살자. 하늘이 다 지켜보고 있다...
IP: ♡.39.♡.115
독산 (♡.232.♡.202) - 2018/07/11 19:49:25

맞습니다.가치관이 맞으면 부부의 금슬이 좋아집니다. 헌데 같지 않는 세계관을 갖더라도 부부로 됐다면 누구나 자신의 혼인를 다시금 정시하게 되죠. 그렇게 부부간은 차가 磨合期가 있드시 磨合期가 있게되죠. 그래서 결혼 7년이 위험기라고 하지 않는지 모르겠지만 이 磨合期를 넘기면 대부분 위험기를 넘긴셈이죠. 물론 특수한 경우도 있겠죠.

조금더가까이 (♡.39.♡.26) - 2018/07/11 19:51:42

네 그 磨合期가 가치관을 맞춰가는
과정이라 보면 되죠 ㅎㅎ
가치관이 비슷하면 부부금실이
좋아질 수밖에 없습니다
잉꼬부부 ㅎㅎ

쌍가풀 (♡.214.♡.72) - 2018/07/11 20:36:10

이해,노력,배려 좋지요

북경백수 (♡.121.♡.68) - 2018/07/11 20:49:01

주여하개 돈땸인거 같음다 돈이 마나믄...돈보거래도 마차주면서 살갯는디... 돈이 없으니..사송한 것까지 맨날 따지믄서 싸우다보니.. 선격처이요 궁합처이뇨 다 나오는 거임 ㅋㅋ

조금더가까이 (♡.39.♡.171) - 2018/07/11 21:14:46

ㅋㅋ 거저 돈이구만 ㅋㅋㅋ

봄봄란란 (♡.97.♡.220) - 2018/07/11 21:13:27

서로 양보하고 이해 ,맞는 말

그대라는이유 (♡.208.♡.136) - 2018/07/11 23:39:58

같은 바에는…
志向相同,思想相合,亲密无间…
男主外女主内,两个人一起开天辟地…
但是太难太难了,不能要求太完美~哈哈

조금더가까이 (♡.39.♡.115) - 2018/07/12 00:02:50

가치관이 비슷하다는게 무슨
요구가 완벽하다는거니 ㅋㅋ
돈없어도 가치관이 비슷하면
다 해결 된다는 얘기지

그대라는이유 (♡.242.♡.17) - 2018/07/12 00:26:45

在说我自己呢…

今天喝了没?

조금더가까이 (♡.39.♡.115) - 2018/07/12 00:46:36

마셨다 ㅋ 치맥

그대라는이유 (♡.242.♡.17) - 2018/07/12 00:47:58

나도 치맥 땡기는것 참았엉~

요즘 넘 폭음폭식해서…

조금더가까이 (♡.39.♡.115) - 2018/07/12 00:53:58

먹고 싶은거 먹고 살아라
참으면 나중에 다 돌아오더라
결혼전에 결혼 후 할 수 없는 것 들을
다 해봐 결혼 후 내맘대로 안되니까 ㅎㅎ

전쟁같은삶 (♡.7.♡.241) - 2018/07/12 06:15:46

그 죽도록 처절하게 상상이 안갈 정도도 치열한걸 다 이겨내도 이 혼인관 연애관이 훨 더 어렵네요.
어쩜 여기서 이쯤에 포기할까 하지만 마음은 그럴수없네요. 눈으로 보이는 저 손잡고 걸어가는 사람들 그렇게 부러울수가 없어요.
내가 다 감싸고 넘어가기 싫더라구요. 넘어간다해도 불편해요. 얘기해바도 고집있으니...사람은 말처럼 쉽지 않아요. 그래서 가까이님 글에 추천드림니다.
먼가 맞아야겠죠. 쿵짝이 맞아야 아름다운 음악이 나오는 저 밴드처럼.

그대라는이유 (♡.245.♡.106) - 2018/07/12 07:35:57

요즘 세월에…
혼인을 잘 유지하는것이…
사업에서 성공하기보다 더 힘듭니다…
저도 치열하고 드라마같은 삶을 산 사람이라… 산전수전 다 겪고있지만 그래도 가슴깊이 스미는건 정뿐이더군요…

전쟁같은삶 (♡.7.♡.241) - 2018/07/12 07:50:56

화이팅 하자구요 ㅎㅎ

그대라는이유 (♡.242.♡.17) - 2018/07/12 08:03:29

ㅋㅋㅋㅋ
갑자기 주현미 첫정이 생각나네요~
요즘따라 옛노래가 더욱더 가슴에 와닿네요~^^

전쟁같은삶 (♡.7.♡.241) - 2018/07/12 08:19:33

내가 올해들어 좀 그러네요... 막 울지 .. ㅋㅋ

그대라는이유 (♡.245.♡.106) - 2018/07/12 08:55:55

성숙되고 있다는 표현이겠지요~^^

듀푱님듀푱님 (♡.194.♡.93) - 2018/07/12 07:50:46

캬 역쉬 ㅋㅋ
추천하고 갑니다

십년후모습 (♡.70.♡.7) - 2018/07/12 09:36:50

성 없는 부부는 법적으로도 이혼이 가능합니다 단순한 육체적문제아니죠 전체적으로 맞는말씀입니다만 기본적인 부부생활은 쾌락보다는 인간의 수요라고 바야죠

조금더가까이 (♡.39.♡.104) - 2018/07/12 09:45:22

맞습니다.
법적으로 성생활 거부는 이혼사유 됩니다.
저는 단지 성생활문제가
이혼까지 갈만한 사유인가
우리한테 물어본겁니다 ㅎㅎ
핑게가 아닌가 이말을 하고싶은 것뿐입니다 ㅎㅎ

부코푸 (♡.37.♡.116) - 2018/07/12 11:12:19

성생활문제가
이혼까지 갈만한 사유인가?

거야 당연하지요ㅋㅋㅋ

조금더가까이 (♡.38.♡.199) - 2018/07/13 08:12:15

에헤~이분이 ㅋㅋㅋ

현아o (♡.255.♡.184) - 2018/07/13 08:00:29

성격차이 = 가치관차이 맞는 말이네요..

조금더가까이 (♡.39.♡.114) - 2018/07/13 17:12:37

공감 감사합니다

김만국2000 (♡.50.♡.228) - 2018/07/16 06:35:27

수고많으십니다.

29,607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다가온인연
2009-10-13
0
63866
핸디맨남자
2018-07-13
4
1442
o까도녀o
2018-07-13
4
1440
십년후모습
2018-07-13
3
1934
독산
2018-07-13
2
1075
핸디맨남자
2018-07-13
5
944
돈많은백수
2018-07-12
12
2087
독산
2018-07-12
0
1281
봄봄란란
2018-07-12
0
741
조금더가까이
2018-07-11
8
1281
냥냥고냥이
2018-07-11
2
1124
독산
2018-07-11
4
571
핸디맨남자
2018-07-11
6
1120
십년후모습
2018-07-11
11
1976
휴화산
2018-07-10
5
962
싼타페DM
2018-07-10
1
1311
봄봄란란
2018-07-09
3
1132
매니저
2018-07-08
8
1265
독산
2018-07-08
1
1429
독산
2018-07-07
4
1024
핸디맨남자
2018-07-07
3
584
매니저
2018-07-07
5
543
독산
2018-07-07
1
940
미래양
2018-07-07
7
1518
조금더가까이
2018-07-07
2
470
조금더가까이
2018-07-06
5
968
매니저
2018-07-06
6
811
서울은평나그네
2018-07-06
5
1542